[천지일보 이슈종합] 이방카·다케시마의 날 규탄·일본 롯데홀딩스·임효준·우병우
[천지일보 이슈종합] 이방카·다케시마의 날 규탄·일본 롯데홀딩스·임효준·우병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강릉=박완희 기자] 22일 오후 강원도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 남자 5000m 계주 결승에서 대한민국 임효준이 바톤을 이어 받으며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2.22
[천지일보 강릉=박완희 기자] 22일 오후 강원도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 남자 5000m 계주 결승에서 대한민국 임효준이 바톤을 이어 받으며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2.22

[천지일보=이솜 기자] 세계 최강을 자부하는 한국 쇼트트랙 3개 종목의 메달이 나오는 ‘슈퍼 골든데이’에 금메달 석권 없이 대회를 마쳤다.

운이 따라주지 않아 아쉬움이 남았으나 생애 첫 올림픽에 출전한 황대헌(부흥고)이 은메달을 거머쥐며 가능성을 증명하고 최민정도 세계 최강의 선수임을 보이기에 충분하다는 평가가 나온다.

◆[평창올림픽] “이럴 수가” 쇼트트랙 결승 2종목에서 연달아 넘어진 한국☞ (원문보기)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마지막날 대한민국이 결승 3종목 중 2종목에서 연달아 넘어지는 불운이 겹치면서 금메달 사냥에 실패했다. 이날 한국 쇼트트랙은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추가했다.

◆이방카 23일 방한, 외교부 “상당한 예우”… 靑 “정상급 의전” ☞
외교부가 오는 23∼26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선임고문의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 참석 계기 방한에 대해 “상당한 예우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외교부 “日 시마네현, ‘독도’ 도발 행사 폐지 촉구” 성명☞
외교부가 22일 일본 시마네(島根) 현이 주최한 ‘독도 영유권’ 주장 행사를 주최한 것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해당 행사의 폐지를 촉구한다”며 성명을 발표했다.

◆기회 잡은 신동주 “신동빈, 롯데홀딩스 이사직도 물러나야” ☞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 ⓒ천지일보(뉴스천지)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 ⓒ천지일보(뉴스천지)

신동주 전 일본롯데홀딩스 부회장은 지난 21일 일본 롯데홀딩스 대표이사직을 사임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을 향해 “일본롯데홀딩스 대표이사뿐 아니라 이사직에서도 물러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흥행 성공한 평창올림픽… 누적관중·시청률·수호랑 판매 월등☞
2018평창동계올림픽 경기장을 찾은 관중이 100만명을 돌파할 전망이다. 올림픽 인기로 외신방송의 시청도 호조인 가운데 굿즈(기념품)의 인기도 한몫해 22일 평창올림픽의 열기는 갈수록 더해지고 있다.

◆우병우 전 수석, 1심 징역 2년 6개월… 法 “국가 혼란사태 일조”☞

 

[천지일보=김지헌 기자] 박근혜 정부의 국정농단 사태를 축소·은폐하고 직권을 남용했다는 혐의 등으로 기소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22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1심 선고에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받은 뒤 호송차로 이동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2.22
[천지일보=김지헌 기자] 박근혜 정부의 국정농단 사태를 축소·은폐하고 직권을 남용했다는 혐의 등으로 기소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22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1심 선고에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받은 뒤 호송차로 이동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2.22

박근혜 정부 ‘비선실세’ 최순실씨의 국정농단 정황을 알고도 방조한 혐의 등을 받는 우병우 전(前) 청와대 민정수석이 22일 1심에서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불면 핵폭풍’ 종교계 미투… 목사님, 떨고 있나요?☞
최근 성폭력 피해를 폭로하는 미투 운동이 벌어지는 가운데 전문직 성폭력 범죄자 1위의 오명을 안고 있는 종교인들, 특히 성직자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통일부 “北, 평창 폐막식에 고위급대표단 파견”… 靑 “문대통령과 만날 것” ☞
북한이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 참석을 위해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을 단장으로 하는 고위급대표단을 파견하기로 했다.

◆정부 “3대원칙 앞세워 GM사태 대응 나선다” ☞
정부가 제너럴모터스(GM)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대주주 책임과 고통분담, 지속가능한 경영정상화 등 3대 원칙을 기반으로 대응에 나선다.

◆6월 vs 10월 … 공회전 소리만 요란한 개헌 정국☞
개헌 시기를 둘러싼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간 갈등이 접점을 찾지 못한 채 평행선을 달리고 있다. 한국당이 개헌 국민투표 시점으로 오는 10월을 거듭 제시하면서 파열음이 커지고 있다. 양당이 개헌의 내용을 놓고 구체적인 협상에 들어가기는커녕 개헌 시기 공방에 발목 잡히는 형국이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