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NBC 방송 “김연아, 아사다 마오보다 훨씬 대단”
미국 NBC 방송 “김연아, 아사다 마오보다 훨씬 대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욕=연합뉴스) 김연아가 24일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역대 최고점인 78.50점을 기록하며 1위를 달린 가운데 뉴욕타임스 24일자(현지시각) 1면에 김연아의 사진과 함께 기사가 실렸다. 기사는 여자 피겨스케이팅 세계챔피언인 한국의 김연아 선수가 007 영화의 음악에 맞춰 쇼트 프로그램을 연기해 1위를 차지했다고 보도했다.

[뉴스천지=김현진 기자] 미국 NBC 방송이 24일 오전(한국시간) 밴쿠버 퍼시픽 콜로세움 경기장에서 열린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연기를 펼친 김연아(20, 고려대)에 대해 극찬했다.

이날 미국 NBC 생중계 방송에서 앵커는 아사다 마오 다음으로 김연아가 연기를 시작하려 하자 “온 국민이 자신에게 기대하고 있기 때문에 쉬운 일이 아닐 것”이라고 우려했다.

앵커는 “조 추첨 결과에 많은 사람이 걱정했는데 오서 코치와 김연아는 결과에 매우 만족했다”면서 “이는 그녀가 대단한 선수이고 경기장에서 누가 최고인지 보여주고 싶어 하는 선수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김연아가 연기를 시작하자 앵커는 “제임스 본드 캐릭터와 비슷하다”면서 경기를 지켜봤다.

김연아가 첫 점프인 러츠와 토룹의 트리플 컴비네이션 점프를 완벽하게 구사하자 앵커는 탄성을 지었고, 이어 트리플 플립도 완벽하게 성공시키자 “대단한 힘과 균형감각을 가졌다”며 연신 탄성을 자아냈다.

김연아가 마지막까지 완벽한 연기를 펼치자 “자신의 감정을 드러내지 않고 대단한 연기를 펼쳤다. 정말 대단한 여자”라면서 “김연아의 프로그램은 아사다 마오의 것보다 훨씬 대단했다”고 극찬했다.

한편, 김연아는 이날 기술점수 44.70, 예술점수 33.80으로 합계 78.50점을 기록하며 종전 자신이 세웠던 76.28점을 넘어 세계 신기록을 달성했다. 아사다 마오는 기술점수 41.50, 예술점수 32.28로 합계 73.78점으로 2위를 기록했다.

3위는 캐나다의 조애니 로셰트(71.36)가 차지했고, 4위는 일본의 안도 미키(64.76)에게 돌아갔다. 곽민정은 53.16점으로 16위를 기록하며 선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현지 2010-02-25 12:01:37
김연아의 경기를 보고 있노라면 너무 편안하다고 할까요? 심취된다고 할까?^^ 이번경기때는 손에 땀을 쥐는 경기였어요 이쁜 연아 축하하구 본받아야 겠어요 ^^

ReolutionW 2010-02-25 11:48:52
세계 신기록을 수립한 김연아 선수 축하해요~

정필도 2010-02-25 11:01:00
정말 환상적이고 감동적인 경기 앞으로 더 선전하길

멋있다 2010-02-25 09:57:02
역시 김연아!! 당신을 항상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