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현황, 신규 53명 증가… 국내 총 1만 384명·사망 200명
코로나19 현황, 신규 53명 증가… 국내 총 1만 384명·사망 200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모든 해외 입국자에 대해 2주간의 자가격리 의무화를 하루 앞둔 3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입국장 옥외공간에 설치된 개방형 선별진료소(오픈 워킹스루, Open Walking Thru)에서 영국 런던발 여객기를 타고 입국한 무증상 외국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기에 앞서 의료진과 대화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3.31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모든 해외 입국자에 대해 2주간의 자가격리 의무화를 하루 앞둔 3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입국장 옥외공간에 설치된 개방형 선별진료소(오픈 워킹스루, Open Walking Thru)에서 영국 런던발 여객기를 타고 입국한 무증상 외국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기에 앞서 의료진과 대화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3.31

격리해제 총 6776명

해외유입 832명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총 1만 384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해외에서 새로 유입된 확진자 832명 중 내국인이 92.1%인 것으로 조사됐다.

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53명이 증가했다. 국내 사망자는 이날 0시 기준 총 200명이다.

신규 확진자 53명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11명, 부산 2명, 대구 9명, 인천 4명, 경기 6명, 강원 2명, 전북 1명, 경북 3명, 경남 1명 등이다. 검역과정에서는 1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격리해제된 확진자(누적)는 전날보다 82명 늘어나 총 6776명이다. 격리 중인 환자는 37명 감소해 3408명이다.

검사 현황을 살펴 보면 총 48만 6003명이며 이 중 45만 7761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1만 7858명은 검사결과 대기 중이다.

한편 8일 0시 이후 대구 한사랑요양병원에서 추가 사망자가 발생해 국내 총 사망자는 200명선을 넘은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예성 2020-04-08 14:14:33
해외 유입이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네요

문지숙 2020-04-08 14:14:10
해외유입자만 아니여도 증가는 안될텐데 말이죠

이경숙 2020-04-08 12:45:42
검역으로도 많이 발생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