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대통령, 세제개편안 원점 재검토 지시
朴 대통령, 세제개편안 원점 재검토 지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근혜 대통령이 12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비서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12일 중산층 세금폭탄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내년도 정부의 세제개편안을 원점에서 재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서민경제가 가뜩이나 어려운 상황인데 서민과 중산층의 가벼운 지갑을 다시 얇게 하는 것은 정부가 추진하는 서민을 위한 경제정책 방향과 어긋나는 것”이라며 “그런 부분에 대해서는 원점에서 다시 검토해 달라”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이번 개편안은 아직 국회 논의 과정이 남아있고 상임위에서도 충분히 논의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당과 국회와도 적극 협의하고 국민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어려움을 해결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