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훈 절친’ 장경동 목사, 총선 앞두고 사실상 기독자유통일당 지지 발언
‘전광훈 절친’ 장경동 목사, 총선 앞두고 사실상 기독자유통일당 지지 발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중문교회 장경동 목사가 지난달 30일 유튜브 ‘너알아TV’에 출연해 ‘어떤 정책을 가진 정당을 지지해야할까?’란 제목으로 특강을 하고 있다. (출처:너알아TV 캡처)
대전중문교회 장경동 목사가 지난달 30일 유튜브 ‘너알아TV’에 출연해 ‘어떤 정책을 가진 정당을 지지해야할까?’란 제목으로 특강을 하고 있다. (출처:너알아TV 캡처)

 

지난달 30일, 31일 너알아TV 특강

전 총선 기독자유당 활동 오버랩

[천지일보=임혜지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와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대전중문교회 장경동 목사가 4.15 총선을 앞두고 전 목사를 지지하는 유튜브 채널 ‘너알아TV’에 출연해 특강을 진행했다.

특히 그는 이 특강에서 “‘예수 믿는 사람의 향기를 발할 수 있는 사람을 꼭 국회에 넣을 수 있도록 기도해달라”고 당부했는데 사실상 이번 총선에서 기독자유통일당에 투표를 해달라는 요청의 의미가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온다.

장 목사는 지난달 30일 ‘너알아TV’에 출연해 ‘어떤 정책을 가진 정당을 지지해야 할까’란 제목의 특강을 통해 “우리나라 국회의원 300명 중 예수 믿는 사람이 수십 프로다. 그런데 그들은 그냥 예수 믿는 사람들이지, 예수 믿는 사람의 사상을 국회 안에서 표현 못한다”며 “크리스천의 색깔을 표현하고 예수 믿는 사람의 향기를 발할 수 있는 사람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크리스천은 사실만이 아니라 사실에 사랑을 보탠 진실을 말하는 사람”이라며 “세상과 국회에 그런 사람은 아직까지 한 명도 없었다. 그런 사람을 꼭 국회에 넣을 수 있도록 기도해달라”고 했다 .

또 장 목사는 다음날인 31일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이런 정책을 지지하라!’는 제목의 특강을 통해서도 교인들을 향해 적극적인 투표를 요구했다.

장 목사는 “우리는 하나님께 기도할 때 제일 좋은 정답을 주시길 원하지만 하나님은 우리의 의견과 결정을 존중해 주신다”며 “탕자가 나갈 때 막지 않으시고, 아담이 선악과를 먹을 때 막지 않으셨다. 반대로 말하면 하나님은 나의 결정을 중요하게 생각하신다는 것”이라고 했다.

그는 “예수님은 성전 꼭대기에서 마귀가 뛰어내리라고 할 때 뛰어내리지 않으셨다. 선택하신 것”이라며 “우리는 선거 때마다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사람을 뽑아 달라 기도하지만, 하나님이 내게 주신 음성은 ‘너희들이 투표로 뽑는 것’이라는 말씀이었다”고 했다.

그는 “지도자는 하늘에서 임명하는 게 아니더라. 사람들이 투표로 뽑는 것이다. 좋은 분을 뽑으면 좋은 분이 당선되고 그렇지 않으면 안 좋은 사람이 당선되는 것”이라며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뜻을 동의해 선택해 달라”고 강조했다.

장 목사의 특강 영상 댓글엔 “하나님께서 존중해주시는 내 손으로 기호 19번 기독자유통일당 비례대표를 뽑아 국회에서 반드시 성령님께서 역사하시는 분이 하나님의 목소리를 내도록 하겠다” “19번 기독자유통일당 찍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종교탄압이 곧 닥쳐온다” “기호 19번 기독자유통일당 만세”라는 댓글이 달렸다.

장 목사는 MBN ‘동치미’ 등 TV 예능 프로그램에 나와 대중에게 얼굴을 알린 인물이다. 일명 ‘스타 목사’라고도 불린다.

장 목사는 과거 수차례 막말을 해 논란이 된 바 있다. 가장 최근엔 지난해 5월 설교와 유튜브 동영상 등에서 북한이 침략해올 경우 자신과 자신의 교회 교인을 포함한 남한 사람 2000만명이 목숨 걸고 (북한 사람) 2000만 명을 죽이자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옥경 2020-04-02 15:40:17
예수믿는 사람의 향기가 권력에 취해 정계 진출이냐 이 와중에 저렇게 살고 싶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