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작아진 아모잘탄 오늘부터 출시… 복약순응도 높여
한미약품, 작아진 아모잘탄 오늘부터 출시… 복약순응도 높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제공: 한미약품)

[천지일보=송태복 기자] 한미약품(대표이사 이관순) 고혈압치료 복합신약 ‘아모잘탄’의 정제크기가 축소됐다.

한미약품은 정제크기가 축소된 아모잘탄정 5/50mg과 5/100mg이 오늘(18일)부터 출시된다고 밝혔다.

한미약품은 기출고 된 기존 제품과의 혼동을 막기 위해 신제형아모잘탄 겉포장에 노란색 수축비닐 포장을 적용했다. 한미약품은 전국 영업사원과 자사 홈페이지, 의약사 포털 HMP 등을 통해 해당 내용을 공지하고 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이번 정제축소로 고혈압 환자들의 복약 순응도가 향상돼 고혈압 치료 효과를 보다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아모잘탄은 약효 원리가 서로 다른 두 종류의 고혈압치료제(암로디핀/로살탄)를 결합해 개발한 복합신약으로, 글로벌 제약기업인 MSD와 ‘코자XQ’ 브랜드로 52개국 수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