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개신교
길자연 등 7명, 총신대 총장 출사표
정현경 기자  |  sevi@newscj.com
2013.12.03 17:09:27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천지일보=정현경 기자] 총신대학교 제5대 총장 후보에 길자연 목사 등 7명이 등록했다.

후보로는 현 총장직무대행 김길성(조직신학) 교수, 김성태(선교학) 교수, 임경철(선교학) 교수, 박수준(평생교육원) 교수, 한춘기(기독교교육과) 교수 등 5명의 교수와 길자연(왕성교회 원로) 목사, 박순오(대구서현교회) 목사 등 2명의 목회자가 출사표를 냈다.

지난달 27일 총장 후보가 정해지자 총신대 학생들과 신대원생들은 총장후보추천위원회에 총장 선출을 공정하게 진행해 달라고 요청했다.

총신대 45대 총학생회(이정우 회장)는 지난달 28일 이와 같은 내용의 대자보를 교내에 게재했고, 신대원 32대 원우회(이희용 원우회장)는 29일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금권선거나 비리 의혹 등 교계 안팎으로 본이 되지 못하는 후보를 총장으로 뽑아서는 안 된다”며 “신앙·학문·인격·도덕적으로 귀감이 되는 인물을 추천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총신대는 지금까지 총장 선거로 내홍을 겪었다. 2대 김의원 총장 선출에 1년 5개월, 3대 김인환 총장 선출에 2개월, 4대 정일웅 총장 선출에 1년 6개월의 행정 공백기를 보낸 바 있으며, 이 과정에서 일부 인사들의 추천권 독점으로 끊임없는 잡음이 일었다. 또 후보자를 둘러싼 금권선거 의혹도 제기됐다.

총장후보추천위원회는 5일 오후 5시부터 6일까지 청문회 형식으로 입후보자를 면접한다. 면접을 마친 뒤 바로 그 자리에서 후보 추천을 할 계획이다. 총장후보추천위원회는 총신대 재단이사회 전원과 운영이사회 임원 등 17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총장 선출을 위한 운영이사회는 오는 17일 열린다.

[관련기사]

정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
skcjfma
2013-12-04 01:34:05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게토라이 잡노무 ㅁㅣ티 ㄴ 요즘은 사
게토라이 잡노무 ㅁㅣ티 ㄴ 요즘은 사람행세 하는 멍들이 만타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獨언론 “손흥민, 이적료 409억에 토트넘으로 이적”

獨언론 “손흥민, 이적료 409억에 토트넘으로 이적”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의 손흥민(23)이 400억원이 넘는 이적료에 잉글랜드 토트넘으로 이적할 것이라는 독일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독일 축구전문지 ‘키커’는 26일 “손흥민이 잉글랜드 클럽 토트넘 핫스퍼로 이적할 것으로 보인다. 26일 런던에서 메디컬 테스트를 받는다”고 보도했다. 독일 쾰른 지역지 ‘쾰르너슈타트도안차이거’도 이날 “
오승환 1이닝 퍼펙트 38세이브, 외국인 최다 세이브 기록 경신 ‘성큼’

오승환 1이닝 퍼펙트 38세이브, 외국인 최다 세이브 기록 경신 ‘성큼’

외국인 최다 세이브 기록 경신 ‘성큼’. 오승환이 공 7개만 던져 1이닝 퍼펙트 피칭으로 이틀 만에 세이브를 추가했다.오승환은 23일 일본 오사카 교세라돔에서 열린 요코하마 DeNA와의 센트럴리그 홈경기에서 3-1로 앞선 9회초 한신의 두 번째 투수로 등판해 1이닝을 퍼펙트로 막고 승리를 지켰다.선발 랜디 메신저에 이어 두 번째로 마운드에 오른 오승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