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군, “추석기간 대중교통 집중 방역”
홍천군, “추석기간 대중교통 집중 방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홍천군청. ⓒ천지일보DB
강원도 홍천군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홍천=김성규 기자] 강원도 홍천군(군수 허필홍)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 명절 홍천종합터미널의 이용객과 버스 승객들을 대상으로 9월 29일부터 10월 4일까지 발열체크를 집중적으로 강화한다.

군은 코로나19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지난 3월 초부터 현재까지 열화상카메라를 운영하고 있으나 추석연휴 귀성객 등 타 지역으로 가는 사람보다 오는 사람이 많은 지역이다.

이에 군은 대중교통 방역활동을 강화하기 위해 기존에 주출입구에 설치된 열화상 카메라 운영과 함께 버스하차장에 6명의 근로자를 추가 배치했다.

이들은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터미널 이용객을 대상으로 발열체크와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안내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관내 버스, 택시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감염 예방교육 및 방역물품(마스크 등)을 배부했고 홍천종합터미널 소독도 1일 1회 이상 실시하며 손소독제를 상시 비치하는 등 대중교통 방역활동 점검을 마쳤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