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헌화하는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헌화하는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의회 황천순 의장이 14일 국립 망향의동산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에 참석해 고(故) 김복동 할머니 묘역에 헌화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8.14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의회 황천순 의장이 14일 국립 망향의동산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에 참석해 고(故) 김복동 할머니 묘역에 헌화하고 있다.

한편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은 고(故) 김학순 할머니가 위안부 피해 문제를 세상에 처음 알린 날(1991년 8월 14일)을 기념하기 위해 2017년 법률로 제정됐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