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오늘 오전 첫 경찰 출석… 김경수 이어 현역 지사 두 번째
이재명 오늘 오전 첫 경찰 출석… 김경수 이어 현역 지사 두 번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19일 경기 수원 팔달구 경기도청에서 2018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를 듣고 있다. ⓒ천지일보 2018.10.19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19일 경기 수원 팔달구 경기도청에서 2018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를 듣고 있다. ⓒ천지일보 2018.10.19

의혹 많아 긴 시간 공방 예상

이 지사 지지자 대거 몰릴 듯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여배우 스캔들’ ‘친형 강제입원‘ ’조폭 연루‘ 등 각종 의혹에 대해 조사받기 29일 경찰에 출석한다. 이 지사가 경찰 포토라인에 서는 건 당선 후 처음이다.

성남 분당경찰서는 29일 오전 10시에 이 지사를 피고발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를 진행한다.

이 지사는 김경수 경남도지사에 이어 6.13 지방선거 이후 수사기관에 출석한 두 번째 광역지방자치단체장이 됐다.

지난 6월 바른미래당 성남적폐진상조사특위가 이 지사를 고발한 지 4개월 만이다.

특위가 고발한 혐의는 ▲방송토론 등에서 친형인 고(故) 이재선씨를 정신병원에 강제입원 시키려 한 의혹과 배우 김부선씨 관련 의혹을 부인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죄 ▲성남시장 권한을 남용해 형을 정신병원에 강제입원 시키려 한 직권남용죄 ▲자신이 구단주로 있던 성남FC에 여러 기업이 광고비 명목으로 160억원 이상을 지불하도록 한 특가법상 뇌물죄(또는 제3자 뇌물죄) 등이다.

자유한국당도 ‘대장동 개발 관련 허위사실공표’로, 한 시민도 ‘일베 가입 및 검사사칭 허위사실공표’로 이 지사를 고발했다.

다룰 사안이 워낙 많아 이 지사에 대한 조사는 오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이 지사는 조사에 대비해 유명 로펌인 법무법인 화우에 자신의 변호를 맡겼다. 경찰은 변호사 출신 경찰관 4명이 포함된 전담팀을 꾸려 준비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친형 정신병원 강제입원’ 의혹을 받고 있는 이재명 경기지사가 경찰에 출석하는 29일 오전 성남 분당경찰서 앞에서 이 지사를 지지하는 이들과 이 지사의 구속을 촉구하는 이들이 맞불 집회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0.29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친형 정신병원 강제입원’ 의혹을 받고 있는 이재명 경기지사가 경찰에 출석하는 29일 오전 성남 분당경찰서 앞에서 이 지사를 지지하는 이들과 이 지사의 구속을 촉구하는 이들이 맞불 집회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0.29

이날 이 지사의 당선 이후 첫 경찰 출석을 앞두고 많은 열성적 지지층이 경찰서를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를 담기 위한 취재진도 몰릴 것으로도 보인다.

이미 280여명 규모의 이 지사 지지단체 2곳과 30명 규모의 보수단체 1곳이 집회를 신고해 장외 신경전이 벌어질 수도 있다.

2∼3개 중대를 배치한 경찰은 경찰서 정문을 중심으로 좌우에 이들 단체가 각각 위치하도록 분리해 충돌을 미연에 방지하기로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