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몸에 딱 좋은 나무] 뇌 건강에 좋은 진정한 슈퍼 푸드 호두
[내 몸에 딱 좋은 나무] 뇌 건강에 좋은 진정한 슈퍼 푸드 호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 몸에 딱 좋은 나무] 뇌 건강에 좋은 진정한 슈퍼 푸드 호두
[내 몸에 딱 좋은 나무] 뇌 건강에 좋은 진정한 슈퍼 푸드 호두

 

호두와 같은 견과류는 비타민 E가 풍부해 뇌 건강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다. 동의보감에서 ‘호두는 살을 찌개하고, 몸을 튼튼하게 하며, 폐의 기운을 모으고, 해수(咳嗽, 기침), 천식을 다스리고 고친다’고 했다. 서양에서는 예로부터 호두가 심장질환 예방효과가 있어 일주일에 몇 개만 먹어도 심장마비 위험을 반으로 줄일 수 있다고 했다.

호두에는 특히 오메가3와 같은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한데 이러한 불포화지방산은 혈액 순환을 도와 심혈관과 인지 기능 등 건강에 좋은 영향을 준다. 또한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떨어뜨리고, 혈압을 낮춰줄 뿐 아니라 심장 박동을 규칙적으로 유지해준다. 하지만 호두의 열량은 100g당 650㎉로 다소 높으므로 하루 여덟 알의 권장량(25g)을 지켜 섭취하는 것이 좋다.

사실 호두는 우리나라 자생식물이 아니고 중국으로부터 전해온 나무다. 호두나무의 원산지는 페르시아(지금의 이란지역)다. 호두나무는 아시아, 유럽, 아메리카 등에 약 15종이 분포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페르시아 호두와 가래나무가 자연적으로 교잡된 호두나무가 재배되고 있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에서는 단기소득 산림수종으로 유망한 호두나무 신품종 육성을 위해 1990년대부터 전국에서 우량개체 후보목 호두나무 56그루를 선발, 2000년에는 선발개체를 접목(접붙이기)해 클론보존원을 조성했다.

수년간 호두나무의 과실특성과 소확량 등을 조사한 후 최종적으로 재배 안정성 검정을 실시해 고품질이며 대립다수확성인 개체를 최종 선발해 신품종을 개발했다. 이러한 신품종 호두나무 중에서 정월은 2015년 처음으로 농가에 통상실시권 계약을 맺어 보급 중이다.

제공: 국립산림과학원

정리: 이혜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현 2018-09-09 21:51:55
호두가 뇌건강에 좋은 줄은 알고 있었는데 심장질환 예방효과까지 있다니 즐겨 먹어야겠네요

한서윤 2018-09-07 10:04:00
생긴것도 뇌처럼 생겼고 뇌에 좋구... 신기해요 만물들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