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즉위 5년’ 교황 메시지 담은 다큐멘터리 오는 5월 개봉
‘즉위 5년’ 교황 메시지 담은 다큐멘터리 오는 5월 개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란치스코 교황. (출처: 교황청 홈페이지)
프란치스코 교황. (출처: 교황청 홈페이지)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프란치스코 교황이 즉위한 지 5주년을 맞았다. 오는 5월 교황을 스크린으로 만날 수 있게 됐다. 다큐멘터리 거장 빔 벤더스 감독이 지난 5년간 전 세계를 돌아다니며 전한 교황의 메시지를 담아 일반인들에게 공개한다.

교황청은 ‘프란치스코 교황: 약속을 지키는 자’라는 제목의 다큐멘터리가 5월 18일 미국의 극장에서 관객과 만나고, 6월에는 독일 등지의 극장에 걸릴 예정이라고 13일(현지시간) 밝혔다. 이 영화가 교황의 삶을 그린 전기적 성격의 다큐멘터리가 아니라, 교황의 사상과 메시지를 전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교황청이 설명했다.

다큐멘터리 영상에는 교황은 카메라 앞에 직접 등장해 죽음, 환경, 난민, 소비주의, 사회 정의, 가정의 역할 등 오늘날 지구촌의 주요 현안에 대한 평소 소신을 솔직하게 털어놓고, 교황청의 개혁 작업에 대해서도 이야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벤더스 감독은 “이 작품은 교황을 다룬 영화가 아니라, 오히려 교황과 함께 만든 영화 프로젝트”라며 “교황청이 이번 작품 촬영을 위해 매우 이례적으로 기록보관소를 비롯한 바티칸의 문호를 개방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