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朴 구속 연장 결정, 진실규명 위한 것… 존중”
국민의당 “朴 구속 연장 결정, 진실규명 위한 것… 존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민의당 손금주 수석대변인. ⓒ천지일보(뉴스천지)DB

“신속한 재판 통해 사법 정의가 구현되길 기대”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국민의당이 13일 법원의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추가 구속영장 발부 결정에 대해 “증거인멸의 우려를 없애고 재판절차를 통해 진실규명을 하려는 법원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이날 국민의당 손금주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이같이 말하고 “구속 연장이 결정된 만큼 박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과 관련한 실체적 진실이 명확히 밝혀지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정농단의 실체는 계속 드러나고 있다. 바로 어제 세월호 참사와 관련, 국민을 고의로 속이려 했다는 박근혜 전 정부의 정황이 드러난 것”이라고 말했다.

손 대변인은 “대한민국 헌정사에 두 번 다시 국정농단과 같은 적폐가 일어나지 않게 하기 위해서라도 세월호 문제를 포함, 박근혜 전 정부와 관련한 진실을 밝혀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법원에서 신속한 재판을 통해 진실이 규명되고 사법 정의가 구현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는 이날 박 전 대통령에 대해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어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이 인정된다”며 추가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