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추석맞이 ‘위문품’ 전달
[아산]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추석맞이 ‘위문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관계자들이 지난 27일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에 추석맞이 ‘위문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아산시) ⓒ천지일보(뉴스천지)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

[천지일보 아산=박주환 기자] 충남 아산시 배방읍 삼성전자 온양캠퍼스가 추석 명절을 맞아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앞장섰다.

배방읍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 27일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단장 오병국)에 생필품 450세트(1700만원)와 지역사회복지 15개 단체에 64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후원했다.

후원 물품은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임·직원,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 이장단협의회, 배방적십자봉사회 등의 봉사자들이 배방읍 관내 기초수급자 가정을 방문해 전달했다. 또 봉사자들은 위문품을 전달하면서 어르신들의 건강상태와 안부를 확인하는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풍요로운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기여했다.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관계자는 “일회성 행사가 아닌 지속해서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홍군 배방읍장은 “매년 삼성전자에서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나눔 문화 실천에 동참해 주어 감사드린다”면서 “저소득층이 따뜻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복지 허브화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 아산캠퍼스는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해마다 추석맞이 위문품 전달, Summer Cool 행복나누기,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 등의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봉사에 앞장서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