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茶)와 건강] 눈 건강에 좋은 금잔화차
[차(茶)와 건강] 눈 건강에 좋은 금잔화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잔화는 국화과의 한해살이풀로 남유럽 이 원산지인 칼렌듈라(Calendula)는 포트 마리골드(Pot Marigold)혹은 잉글리시 마리골드(English Marigold)라는 이명을 가진 식물이다. 중세에는 금잔화를 소화불량이나 간의 질병 그리고 벌레나 뱀에 물린 데 이용하기도 하였고 16 세기와 17세기에는 금잔화 차로 안질환이나 두통 그리고 황달과 치통을 치료하였다. 플라보노이드 성분이 다량으로 함유되어 오래전부터 피부 노화와 건조를 막는 천연 보습 식물로 이용되기도 했다.

금잔화에는 ‘루테인’ 성분이 풍부해서 눈 건강에 대표적인 꽃으로 불린다. 루테인은 망막과 황반을 구성하는 항산화제 성분으로 눈의 질병, 시력 저하 및 눈의 피로를 막아주는 성분이다. 루테인은 눈 건강 외 위궤양 십이지장 궤양 소화기 관에도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피부 미용에는 물론 햇볕에 난 후의 관리에도, 가벼운 상처 치료에도 사용할 수 있다. 염증을 진정시키는 소염 작용과 점막을 재생하는 작용이 있어 목의 염증에도 도움이 된다. 또한, 항균 작용도 있어 감기 예방에 좋다. 차로 마셔도 많은 효능을 얻을 수 있지만 예로부터 상처를 소독하고 지혈할 때, 궤양이나 염증이 생긴 화상이나 햇볕에 탄데 습진 등의 외용약으로 애용되고 있다. 입안 혹은 목에 상처가 있을 때 금잔화차로 양치질을 하면 좋다. 금잔화는 차(茶)나 샐러드, 데코레이션 등으로 식용되고 있으며 트러블 많은 피부, 아토피 피부에 비누나 화장품으로 활용하기도 한다.

 

글·사진=티인스트럭터 플라워티마스터 시화담꽃차교육원 정설연

[금잔화차 만드는 법]

① 꽃을 깨끗하게 손질한다.

② 중온에서 꽃을 덖음과 식힘을 반복한다.

③ 온도를 조금씩 올려 덖으면서 수분을 제거해준다.

④ 수분 제거 후 고온 덖음을 한다.

⑤ 남은 수분 제거와 깊은 맛과 향을 내기 위해 저온 에서 가향처리를 하여 완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차 한잔 2016-09-03 20:17:29
국화차는 믿고 마시는 차

하지영 2016-08-27 20:21:50
국화과에 속하는 금잔화 차로도 먹네
일단 향은 좋을 듯 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