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대통령, 진도 여객선 침몰 “인명피해 없게 구조 최선 다하라”
朴 대통령, 진도 여객선 침몰 “인명피해 없게 구조 최선 다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근혜 대통령은 16일 진도 여객선 침몰사고와 관련, 인명피해가 없도록 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사진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16일 오전 진도 인근에서 발생한 여객선 침몰사고와 관련해 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김장수 국가안보실장으로부터 보고를 받고 “해군과 해경의 인력과 장비, 그리고 동원이 가능한 인근의 모든 구조선박 등을 최대한 활용해 구조에 최선을 다하라. 여객선 객실과 엔진실까지도 철저히 확인해서 단 한명의 인명 피해도 발생하지 않도록하라”고 지시했다고 민경욱 대변인이 전했다.

민 대변인에 따르면 현재 김장수 실장이 위기관리센터에서 사고와 구조 현황을 파악하는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하면서 관련 상황을 박 대통령에게 보고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