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제102주년 3.1절 맞아… 독립유공자 유족 위문
천안시, 제102주년 3.1절 맞아… 독립유공자 유족 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돈 천안시장이 23일 제102주년 3.1절을 앞두고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독립유공자의 공헌을 기리고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독립유공자 유족을 위문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21.2.23
박상돈 천안시장이 23일 제102주년 3.1절을 앞두고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독립유공자의 공헌을 기리고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독립유공자 유족을 위문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21.2.23

유족께 위문품과 감사의 마음 전달

보훈가족 예우·복지향상 위해 최선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시장 박상돈)가 제102주년 3.1절을 앞두고 23일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독립유공자의 공헌을 기리고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독립유공자 유족 위문에 나섰다.

천안시에는 현재 독립유공자 유족 79명이 거주 중이며, 이날 위문에는 박상돈 시장을 비롯한 전만권 부시장, 이종기 복지문화국장이 독립유공자 유족 3가구를 각각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예우를 갖춰 감사의 뜻을 표했다. 또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지키며 읍면동장이 직접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오늘날의 대한민국이 존재할 수 있도록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선열들과 유족들께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보훈가족의 예우와 복지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시는 국가유공자 등 보훈가족의 예우 확대를 위해 참전유공자 명예수당과 복지수당, 보훈명예수당 인상을 위해 관련 조례 개정안에 대해 입법예고 중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