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일보 사설] 신천지 고발한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전피연)’가 피해자인가
[천지일보 사설] 신천지 고발한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전피연)’가 피해자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강제개종 피해자들의 실제 피해 모습.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DB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강제개종 피해자들의 실제 피해 모습.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DB

‘코로나19 방역 방해’ 혐의로 구치소에 수감됐던 구순의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에게 얼마 전 법원이 병보석을 허가했다. 같은 날 신천지 총회장을 고발했던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전피연)는 “가슴이 무너져 내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신천지 피해자라 주장하는 이들은 올해 터진 코로나19를 ‘신천지 일망타진’의 기회로 노렸던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이 총회장의 보석 등으로 자신들의 계획이 어그러질 조짐이 보이자 해당 법원과 신천지 총회장 자택 부근에서 극렬히 신천지 비방시위를 하고 있다. 자신들의 행위를 정당화시키고 나아가 신천지 총회장이 무죄 판결을 받아선 안 된다는 인식을 재판장에게 심어주기 위해서일 것이다.

천지일보의 그간 취재를 종합하면 전피연 회원들은 사회의 통념을 악용해 자식의 인권과 종교의 자유를 짓밟은 가정폭력 가해자이자, 진실을 왜곡하는 단체라 할 수 있다.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라는 거창한 이름과 달리 실제 활동하는 전피연 회원 규모는 5~10명 정도로 보인다. 그 중 전피연 대표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위반(공동감금) 혐의가 인정된 바 있다. 다른 회원 대부분도 ‘강제개종’으로 돈벌이를 하는 이단상담소와 공모해 20~30대 성인 자녀를 ‘납치‧폭행‧감금’ 하는 등의 수법으로 개종을 강요해 범죄사실이 인정됐거나 피소된 전력이 있다.

‘신천지에 자식을 뺏겼다’는 전피연 회원들의 주장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본지가 만난 전피연 회원의 한 자녀는 아버지 장례를 치르고 온 날 또다시 자신을 강제로 개종시키기 위해 납치‧폭행‧감금한 모친으로 인해 씻을 수 없는 신체적 정신적 상처를 입은 상태였다. 다른 자녀들 역시 부모의 반복된 강제개종 시도와 납치‧폭행으로 인해 신천지 교회와 관계없이 다시는 부모를 보고 싶지 않다고 했다.

결론적으로 신천지가 가정을 파괴한 것이 아니라 자식을 소유물로 여기고 강제 개종시키려는 부모의 반인륜적 반헌법적 행위가 가정을 파괴시킨 것이었다. 하지만 전피연 회원들은 이 모든 것을 자신들의 학대와 폭력 행위에서 찾지 않고 신천지 탓으로 돌리고 있다.

납득하기 어려운 전피연 회원들의 행동 뒤에는 강제개종으로 돈을 버는 목사들이 있다. 개종 목사들은 신천지에 대한 온갖 흉흉한 얘기를 부모에게 들려주고 자식을 걱정하는 부모의 심리를 악용해 돈벌이를 한다.

법대로라면 ‘신천지에 다닌다’는 이유만으로 성인 자녀를 납치‧폭행‧감금한 부모들은 존속감금을 한 중범죄자들이고 개종목사들은 공동감금의 교사범 혹은 공모자에 해당된다.

분명히 가정폭력을 자행한 가해자이지만 ‘부모’라는 이름으로 폭력마저 미화되는 것이 우리 사회의 현실이다. 이로인해 ‘피해자가 가해자로 가해자는 피해자로 둔갑’하는 황당한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무엇보다 객관적 팩트를 전해야 할 언론이 ‘가부장적 시각’과 ‘편견’으로 기성교회를 뒷배 삼은 부모들의 말만 들으니 피해자인 자녀들은 더 설 곳이 없는 상황이다.

신천지에는 이미 25만여명의 신도가 있고, 그중 절반 가량은 청년이며 대부분 가족들과 아무 문제 없이 지내고 있다는 것은 ‘자식 가출이 신천지의 문제가 아니다’는 것을 방증한다.

‘종교의 자유’를 헌법으로 보장한 자유 민주주의 국가 대한민국에서 성인 자녀의 천부인권을 짓밟고, 특정 종교를 탄압하는 이들이 ‘부모’라는 이유로 피해자라 주장하니 참으로 어불성설(語不成說) 아닌가.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참 진실이 2020-11-27 00:53:28
아니 그리고 뉴스보니까 90세 이상에 연세도
있으시고, 건강도 안좋으시고, 보석금으로
1억이나 주고 나왔던데
전피연은 정상적인 생각을 하는 사람이
아닌가?
조선시대만해도 70세 이상 할아버지가 죄를
져도 감옥에 가두지는 않았다는데
최소 고등학교까지 나오고 배울만큼 배운 사람들이
보석으로 나온게 뭐 마음에 안들다고
앞에까지 가서 난리에 다시 감옥에
넣으라고 그러냐
진짜 너무하다 세상이 너무 악하다 악해
자신의 친할아버지라도 그렇게 할 수 있습니까?
자신의 아버지라도 다시 감옥에 넣을 수 있습니까?
그것도 독방에?

참 진실이 2020-11-27 00:44:45
신천지가 자기들한테 무슨 피해를 줬다고
도데체가 왜 그러는거야 돈이 필요하면
자기 신도들한테 헌금으로 벌면되지
강제 개종? 목사라는 사람이...

여러분 다같이 힘을 합쳐 강제 개종에 대한
법안이 만들어 질 수 있도록 청원해주세요
이건 있을 수 없는 일입니다
종교의 자유가 있는 나라인데
이러한 법은 사라지고 저런 만행을 저지르는
자는 처벌을 해야합니다

김지수 2020-11-26 15:16:40
맹목적인 말이나 행동들은 항상 좋지 않은 결과를 주는 것 같습니다. 정말로 걱정된다면 정신적, 물리적 강제는 하지 않을거라 생각합니다. 또한 선입견을 버리고 대화를 하면 서로를 이해할 수 있습니다. 왜 가족 전체에게 좋은 방법을 두고 일을 그르치시는지...본인이 직접 확인하는 것은 두려우신가요? 제일 하급 정보인 원색적 인터넷 비방 정보에 홀려서 가장 소중한 가족에게 지울 수 없는 상처를 주시려는건지요...안타까운 일은 이제 그만해야합니다. 그리고 속이는 자들도 그만해야할 것입니다. 은밀한 가운데 보고 계실 하나님이 두렵지 않습니까?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 없습니다.

이지은 2020-11-26 14:01:37
종교가 다르고 사회적인식으로 나쁘다하여 키워온 자녀를 믿지 않고 다른 사람의 말을 더 믿고 저렇게 강제적으로 납치하고 감금한다는게 어찌.. 정상적이라 볼 수 있을까요. 대화와 소통으로 충분히 가족이라면 해나갈 수 잇는 부분일텐데,, 지금은 또 어떻게서든 코로나도 그렇게 탓하려하지만.. 사실 그때는 초반이라 대응이 미흡했을때 희생양이였고, 여름과 지금 대유행이 이뤄지는건 교회에서 터진게 더 많다는걸.... 아셔야할텐데.. 무엇을위한 고발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