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하는 1인 가구 증가… 식재료도 ‘소포장’이 대세
요리하는 1인 가구 증가… 식재료도 ‘소포장’이 대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로웨이스트 문화도 영향

소고기·쌀·소스 등 다양화

“식품업체 간 경쟁 치열”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국내 1인 가구가 지난해 600만을 돌파하며 강력한 소비주체로 급부상하는 가운데 혼술, 혼밥 등 이른바 ‘1인 소비’ 맞춤형 상품 및 서비스가 기업 마케팅 전략으로 자리잡고 있다.

지금까지 배달서비스, 가정간편식(HMR) 등이 혼밥의 대표적 상품으로 손꼽혔지만, 최근 건강한 식생활을 위해 직접 요리하는 1인 가구가 증가하며 식재료 시장에서도 소포장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실제로 신세계푸드의 지난해 소포장 양념육 판매량이 첫 출시한 2016년보다 6배 증가한 300만개를 기록했다.

소포장 제품은 대량으로 구입할 때 보다 중량 대비 가격은 기존보다 다소 비싸더라도 필요한 만큼만 사용할 수 있어 합리적 소비를 중시하는 젊은 세대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여기에 일회용·음식물쓰레기를 줄이는 제로웨이스트(Zero-Waste) 문화가 정착되고 있다는 점도 소포장 제품의 인기를 견인하고 있다.

소량 제품이 인기를 끌자 식품 유통업계는 1인 가구를 겨냥한 소포장 제품을 다양하게 선보이며 시장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 대량 판매가 보편적이 었던 기본 식재료들이 소포장 제품으로 출시되기 시작 하면서 식재료 소포장 시장의 경쟁은 더욱 치열해지는 상황이다.

프리미엄 소고기 엑셀비프(Excel®)를 소분 포장한 ‘엑셀컷’. (제공: 카길 프로틴 그룹)
프리미엄 소고기 엑셀비프(Excel®)를 소분 포장한 ‘엑셀컷’. (제공: 카길 프로틴 그룹)

◆소고기도 1인분씩, 프리미엄 소고기 ‘엑셀비프’

카길 프로틴 그룹은 프리미엄 소고기 엑셀비프(Excel®)를 소분 포장한 ‘엑셀컷’을 최근 배달의민족 온라인몰 B마트를 통해 첫 출시했다. 엑셀컷은 원료육을 손질하지 않고도 프리미엄 소고기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부위별로 소분해 판매한다. 부채살과 우삼겹 두 가지 종류에 한팩당 300g으로 용량 부담 없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위생적으로 진공 포장돼 있어 휴대하기도 편리해 집에서 뿐만 아니라 여행, 캠핑용 식재료로도 인기다.

엑셀컷은 프리미엄 소고기 엑셀비프를 100% 사용해 풍부한 육즙과 뛰어난 육질 등 우수한 품질을 자랑한다. 엑셀비프는 미국 업계 최초의 ‘지육 스캔 시스템’을 비롯해 첨단 기술을 적용한 과학적인 공정을 통해 까다롭게 생산된다. 미국 본토 뉴욕 3대 스테이크하우스를 비롯해 빕스(VIPS)와 같은 인기 스테이크 하우스나 경복궁과 같은 유명 고깃집에서 식재료로 주로 사용할 정도로 한국에서도 위상을 굳건히 하고 있다.

엑셀컷은 서울지역 B마트와 분당, 수원, 인천 일부 B마트에서 구매 가능하며 그 밖에도 사업자 대상 축산물 직거래 오픈마켓인 ‘미트박스’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판매된다.

신세계백화점 경성미가 300g 소포장 진공쌀 오대미. (제공: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경성미가 300g 소포장 진공쌀 오대미. (제공: 신세계백화점)

◆신세계 백화점 쌀가게 ‘300g 소포장 진공쌀’

신세계백화점 온라인몰인 SSG닷컴은 양곡 전문관 ‘신세계백화점 쌀가게’를 지난달 오픈하고 1인 가구가 선호하는 소포장 트렌드에 맞춰 300g씩 포장한 진공쌀을 선보였다. 10~20㎏씩 대량 구매하는 것이 특징인 쌀도 최근에는 소량 구입이 증가하는데 따른 것.

신세계백화점 쌀가게의 300g 소포장 진공쌀은 용량의 변화와 함께 다른 여러 가지 품종의 쌀을 다채롭게 체험해보고 싶어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취향도 반영했다. 이 밖에도 양곡 전문 브랜드인 ‘경성미가’와 협업해 새롭게 디자인 한 신세계 전용 패키지로 프리미엄 쌀의 품격을 높였다는 평을 받고 있다.

◆소스도 1인분 파우치에… 이금기 파우치형 소스

글로벌 소스 브랜드 이금기는 1인 가구를 겨냥해 소용량 파우치 형태로 소포장한 ‘팬더 굴소스’와 ‘중화 해선장’을 선보였다. 1인분씩 포장된 소스 제품으로 1인 가구에도 부담 없으면서 기존의 대용량 유리병 타입과 달리 뚜껑이 달린 소용량 파우치 형태로 남는 소스 처리에 대한 부담까지 덜었다.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금기 팬더 굴소스는 신선한 품질의 생굴 추출물로 만들어 뛰어난 감칠맛을 자랑해 재료 본연의 풍미를 부담없이 즐기기 좋다. 중화 해선장은 발효한 대두, 고구마, 마늘 등을 주원료로 특유의 고소함과 달콤한 맛을 자랑한다. 새롭게 출시되는 이금기의 소용량 파우치 신제품 2종은 오뚜기가 독점 수입하며 전국마트나 온라인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1인 가구나 싱글족이 증가하면서 남김없이 한번에 요리 할 수 있는 소포장 제품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소포장 제품이 인기를 얻으면서 식품 유통 업체들은 1인 가구 공략을 위해 소포장 제품을 앞다퉈 선보이고 있어 앞으로 업체 간 경쟁이 더욱 치열해 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이금기 소용량 파우치 신제품 2종. (제공: 이금기)
이금기 소용량 파우치 신제품 2종. (제공: 이금기)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