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캘리포니아 와인의 진주 ‘캠브리아’ 판매
하이트진로, 캘리포니아 와인의 진주 ‘캠브리아’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트진로에서 수입하는 캠브리아 와인 2종. 캐서린 빈야드 샤르도네(좌)와 줄리아 빈야드 피노누아(우). (제공: 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에서 수입하는 캠브리아 와인 2종. 캐서린 빈야드 샤르도네(좌)와 줄리아 빈야드 피노누아(우). (제공: 하이트진로)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하이트진로가 미국 캘리포니아의 떠오르는 와인 산지, 산타바바라의 와인 ‘캠브리아(Cambria)’를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캠브리아는 와인 캔달 잭슨으로 유명한 미국 최대 가족경영 와인 회사인 잭슨 패밀리 이스테이트의 회장이자 와인평론지 와인앤수지애스트가 2013년 올해의 와인 인물로 선정한 최초의 여성 바바라 뱅키가 1986년 설립한 와이너리다.

이번에 수입하는 와인은 캠브리아 와이너리의 대표와인인 캐서린 빈야드 샤르도네와 줄리아 빈야드 피노누아로 설립자의 딸이자 공동소유주인 캐서린과 줄리아의 이름을 따서 명명됐다.

풍부하고 부드러운 과실의 특징을 보여주는 캐서린 빈야드 샤르도네는 와인평론지 와인 스펙테이터에서 2017년 빈티지가 Top100 와인에 선정됐고 2018년 빈티지가 92점을 받았다. 잘 익은 붉은 과실의 향과 부드러운 탄닌, 적절한 산도감이 조화를 이룬 줄리아 빈야드 피노누아는 2017년 빈티지가 와인앤수지애스트에서 94점을, 2016년 빈티지가 와인앤스피릿츠에서 93점을 받았다.

캠브리아는 8월부터 신세계백화점 본점, 현대백화점(목동점, 판교점, 천호점) 및 현대 프리미엄 아울렛 송도점 내 와인샵을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