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포토] 아산시 ‘수마 현장’, 거대한 싱크홀 발생… 차량 전복
[천지포토] 아산시 ‘수마 현장’, 거대한 싱크홀 발생… 차량 전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아산시 배방읍 갈매리와 천안시 풍세면 삼태리 경계 인근 싱크홀에 3일 오후 4시 20분경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공: 한국네트워크뉴스) ⓒ천지일보 2020.8.4
충남 아산시 배방읍 갈매리와 천안시 풍세면 삼태리 경계 인근 싱크홀에 3일 오후 4시 20분경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공: 한국네트워크뉴스) ⓒ천지일보 2020.8.4

[천지일보 아산=박주환 기자] 3일 오후 6시 기준 충남 아산시 배방읍에는 269㎜라는 기록적인 강우량을 기록했다.

이로 인해 지난 3일 오후 4시 20분경 충남 아산시 배방읍 갈매리와 천안시 풍세면 삼태리 경계 인근에 거대한 싱크홀과 30여m의 도로가 유실돼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아산시는 현장을 통제하고 차량을 우회시키고 있다.

한편 아산시에는 3일 오후 6시 기준 배방읍 269㎜ 기록적인 강우량에 이어 탕정면 218㎜, 아산시청 178㎜, 인주면 176㎜, 음봉면 166㎜, 염치읍·둔포면 163·, 영인면 162·, 송악면·도고면 144㎜, 신창면 138㎜, 선장면 100㎜ 등의 물폭탄이 쏟아졌다.

[천지일보 아산=박주환 기자] 충남 아산시 배방읍 갈매리와 천안시 풍세면 삼태리 경계 인근 싱크홀에 3일 오후 4시 20분경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한 4일 오전 현장모습.  ⓒ천지일보 2020.8.4
[천지일보 아산=박주환 기자] 충남 아산시 배방읍 갈매리와 천안시 풍세면 삼태리 경계 인근 싱크홀에 3일 오후 4시 20분경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한 4일 오전 현장모습. ⓒ천지일보 2020.8.4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