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신천지 전문가? 신현욱 목사가 말한 ‘신천지 개혁’ 실체 드러나
[단독] 신천지 전문가? 신현욱 목사가 말한 ‘신천지 개혁’ 실체 드러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신현욱 목사.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신현욱 목사.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 신현욱 과거 행적 폭로
기독교 정면 위배 ‘신격화’ 발언 신천지서 제명


“앞으론 이 총회장 이름으로 기도하는 시대”
“오늘날, 이만희 총회장 피와 살 먹어야 구원”


교회 통장 자신 명의로… 유용금은 배상 안해
제명 뒤 ‘신천지 개혁’하다가 나온 것이라 주장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맞물려 신천지 전문가로 각종 매체에 등장해 ‘이단’ 여론몰이에 앞장선 구리초대교회 신현욱 목사의 비밀이 폭로돼 파문이 일 것으로 보인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강피연)는 지난 5일 유튜브 영상을 통해 구리이단상담소 소장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과거 신천지에서의 범죄 사실을 증거물과 함께 공개했다.

신 목사는 신천지가 업무상 유용 혐의로 제기한 소송에서 패소해 재정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받았음에도 현재까지 갚지 않고 있었다. 또 신천지에서 활동할 당시 이 총회장을 신격화하려다 실패하면서 제명을 당했다는 사실도 신 목사의 신천지 사역 당시 설교 동영상 증거와 함께 폭로됐다.

신 목사는 각종 매체에 등장해 자신이 신천지에 몸 담았을 당시 상황에 대해 “2006년, (신천지에서 사역한 지) 만 20년이 되는 해 11월경에 성경을 통해서 아주 핵심적인 오류를 발견하게 됩니다. 총회장에게 신천지의 총체적 개혁을 요구하는 일이 있게 됩니다. 그것을 쿠테타라고 규정을 해서…”라고 설명했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각종 매체에서 신천지 전문가를 자처한 신현욱 목사.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각종 매체에서 신천지 전문가를 자처한 신현욱 목사.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 신천지 개혁? 재정 비리에 신격화까지

신천지에 개혁을 주장했다가 받아들여지지 않아서 나왔다는 주장이다. 그러나 공개된 영상 속 증인들은 신 목사의 주장을 반박했다.

신천지 교인 김모씨는 “그때 당시 헌금 받는 통장을 신 목사 본인 이름으로 이렇게 만들었어요. 대다수를 그래서 본인 통장으로 받기도 하고, 그다음에 이제 교회 재정을 3천만원을 가지고 갔는데, 반환을 안 하는 거에요”라며 “그래서 업무상 횡령으로 소송을 했었고, 1심에서 이제 이쪽(신천지)에서 승소했고, 2심 본안합의부에서도 우리(신천지)가 승소를 했다”고 말했다. 영상에 따르면 신 목사는 신천지 새빛교회 담임목사 재직 시절 교회 지침을 위반하고 개인 명의로 수십개의 통장을 개설해 헌금을 유용했다. 법원은 전세보증금으로 사용한 3000만원을 배상하라고 판결했다. 그러나 본인 명의의 재산이 없다는 이유로 지금까지도 배상하지 않고 있다는 설명이다. 강피연은 그 증거물로 해당 판결문과 신 목사가 신천지 재직시절 자신의 이름으로 만들었던 통장 15개 이상을 공개했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신현욱 목사 명의로 만들어진 신천지 교회 통장.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신현욱 목사 명의로 만들어진 신천지 교회 통장.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제보자가 교회 헌금 통장이 신현욱 목사 명의로 만들어졌다고 고발하고 있다.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제보자가 교회 헌금 통장이 신현욱 목사 명의로 만들어졌다고 고발하고 있다.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재정 유용혐의로 고발됐다는 내용의 제보.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재정 유용혐의로 고발됐다는 내용의 제보.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제보자 김모씨는 신 목사에 대해 “재정 문제 외에도 ‘총회장의 피와 살을 먹어야 구원을 받는다’ ‘이긴 자의 이름으로 기도해야 한다’는 성경에도 없는 다른 말들을 전했던 게 결국 문제가 되고 결국 제명 처리돼서 못 나오게 됐다”며 “쫓겨났다고 봐야죠”라고 단언했다.

신천지에 개혁을 요구했다고 자신하는 신 목사가 과연 성경과 기독교 신앙을 정면으로 위배하는 ‘신격화’ 발언을 했을까. 의심은 곧 사라졌다. 곧바로 신천지에서 교육장을 맡으면서 한 교회 담임이었던 신 목사의 설교 영상이 흘러나왔다. 영상에서는 기독교인이 한 발언이라고는 생각하기 어려운 발언들이 터져나왔다.

신 목사는 “2000년 동안 어린양 예수님의 살과 피를 먹고, 오늘날은 선생님의 살과 피를 먹는 거예요. 그리고 앞으로는 이름도 앞으로는 선생님의 이름으로 기도하는 시대”라고 말했다. 한마디로 이 총회장을 하나님이나 예수님과 동격으로 만드는 매우 위험한 망언이다.

그는 다른 장면에서는 “누가 해도 해야 할 걸. 우리 자리 내놓고 개혁하지. 내가 나가요? 쫓겨나요? 쫓겨나서 선생님 증거할 텐데?”라며 자신을 변호하기도 했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신현욱 목사가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이름으로 기도해야 한다고 성도들에게 가르치는 장면.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신현욱 목사가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이름으로 기도해야 한다고 성도들에게 가르치는 장면.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 이만희 총회장 “신현욱 말 듣는 것, 선악과 먹는 것”

신 목사가 말한 이 ‘개혁’을 당사자인 이만희 총회장은 어떻게 생각했을까. 신 목사의 이러한 배교 행위가 드러난 후, 이 총회장은 설교를 통해 성도들에게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천지일보가 입수한 다른 영상에 따르면 이 총회장은 “신현욱의 말을 듣고 내 이름으로 기도해라. 이만희의 이름으로 기도해라. 이만희 피와 살을 먹어야 구원 받는다. 내가 그렇게 그 말을 받아들인다면 선악과 따먹은 게 되죠?”라고 정면으로 신 목사의 발언을 꼬집었다.

이어 “그러면 내가 예수님같이 된다는 거 아닙니까? 선악과 먹으면 하나님같이 된다는 말이나 뭐가 다른지 생각해보세요”라며 “뭐가 다릅니까. 만약에 그 말 듣고 이만희 이름으로 주시옵소서 하라고 기도해보세요. 성경은 그렇게 안 돼 있죠. (요 14장에서) 설명을 다 하고 난 다음에 예수님이 ‘그날’이라고 하면 오늘날입니다. 예수의 이름으로 구하면 아버지 앞에서 얻을 것이라 한 것 아닙니까?”라고 강조했다.

즉 당시 이 총회장은 신 목사가 추켜세우는 말을 받아들이지 않고, 성경의 내용을 들어서 단호하게 내친 셈이다. 그럼에도 신 목사는 줄곧 ‘개혁’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강제개종 피해자의 신현욱 목사에 대한 증언.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폭로한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구리초대교회)의 비리 고발 내용. 화면은 강제개종 피해자의 신현욱 목사에 대한 증언. (출처: 유튜브 해당 동영상 화면캡처) ⓒ천지일보 2020.4.8

이와 관련해 강제개종 피해자라고 밝힌 최모씨는 해당 영상에서 “모르는 사람이 그 말을 들을 때는 정말 착한 사람이 진실하게 말하는 그런 신사적인 이미지”라며 “신 목사는 신천지에서 강사까지 했고, 많은 신앙을 했던 사람이다. 그런데 그 많은 것을 본인이 직접 겪었음에도 불구하고 굉장히 나쁘게 왜곡해서 직접 본인이 말한다는 것이, 그런 이미지가 바로 사람들이 속고 있다는 것이라서 아는 입장에서 보면 기가 막힌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강피연은 “신 목사는 개혁가가 아닌 잘못된 교리와 재정 혐의로 인해 교회에서 쫓겨난 범죄자”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천지일보는 신현욱 목사의 입장을 듣기 위해 전화를 했고, 통화가 됐으나 신 목사는 입장을 밝히지 않은 채 답변을 회피하고 전화를 끊었다. 이에 본지는 수차례 다시 연락을 시도했으나 신 목사는 통화를 거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문지숙 2020-04-08 14:12:48
신천지를 제대로 파헤치려면 신천지에 있는 사람들의 말이 더 정확하지 않을까요? 그리고 저 사람 돈이 목적이었네요

이예성 2020-04-08 13:33:38
어느 단체든간에 돈에 연루된 인물들은 다 구린내가 나는 인간들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