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약국·우체국·농협 등에 마스크 500만장 매일 공급
내일부터 약국·우체국·농협 등에 마스크 500만장 매일 공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1000명을 넘어선 가운데 26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인근 편의점에 ‘마스크 품절’ 안내문이 붙어 있다. ⓒ천지일보 2020.2.26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1000명을 넘어선 가운데 26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인근 편의점에 ‘마스크 품절’ 안내문이 붙어 있다. ⓒ천지일보 2020.2.26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마스크 품귀 현상이 발생한 가운데 정부가 내일(27일)부터 공적 판매처에 마스크를 매일 공급하기로 했다.

26일 정부는 마스크 수출제한 조치 및 공적 판매처 출고 의무화가 시행됨에 따라 이날부터 생산되는 마스크의 50%가 약국을 비롯한 우정사업본부, 농협중앙회, 공영홈쇼핑 등 공적 판매처로 출하된다고 밝혔다.

매일 공적 판매처로 공급되는 마스크 양은 1일 약 500만개다. 또한 정부는 먼저 이날 가장 피해가 심각한 대구·경북에 마스크 100만장을 특별 공급한다.

오는 27일부터는 약국을 통해 150만장이 공급되고, 우체국과 농협을 통해 200만장이 공급되는 등 총 350만장이 공급되고, 의료기관 등 방역 현장에는 매일 50만장을 공급한다.

이 같은 조치에도 마스크 물량이 부족할 경우 정부는 공적 판매 출고 의무화 비율을 조정하는 등 추가 조치를 계획하고 있다. 또한 정부는 마스크의 올바른 사용법에 대해서도 조만간 지침을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20-02-26 21:30:13
마스크 숨통은 트이겠구나

권희 2020-02-26 19:48:35
공영홈쇼핑 시간이 언제인지 알려주셔야죠.

이승연 2020-02-26 16:53:12
그나마 다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