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라돈 측정기’ 대여 서비스
[동해] ‘라돈 측정기’ 대여 서비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라돈 측정기 대여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최근 한 회사의 침대 매트리스 제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라돈이 검출되어 주민들의 불안감이 커졌다.

이에 동해시는 최근 라돈 측정기를 추가 구입하여 총 21대를 비치하고 올해부터 주민들에게 라돈 측정기 대여 서비스를 확대 실시한다.

라돈 측정기 대여 희망자는 동해시청 환경과 또는 거주지 동 행정복지(주민)센터에 신청하면된다.

측장기는 최대 3일간 무료 대여를 할 수 있으며 측정방법은 실내에서 건물 바닥으로부터 50cm 이상, 문·창문 등 환기구로부터 150cm 이상 지점에 측정기를 두고 사용하면 된다.

동해시 관계자는 “라돈 저감의 가장 손쉬운 방법은 평소 실내 환기를 자주 해주고 건물 바닥이나 벽의 갈라진 틈을 보강해주면 생활 속 라돈 농도를 줄이는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한편 라돈이란 암석과 토양 등에서 주로 발생하는 무색·무취·무미의 자연 방사선 기체로 세계보건기구(WHO)에서는 라돈을 흡연에 이은 폐암 발병의 주요 원인 물질로 분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