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청, 추석물가 불안 해소 ‘선제대응’… 취약계층에 맞춤형 대책
당정청, 추석물가 불안 해소 ‘선제대응’… 취약계층에 맞춤형 대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수 기자]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 당·정·청회의에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 이낙연 국무총리,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홍영표 원내대표, 청와대 장하성 정책실장, 한병도 정무수석, 정태호 일자리 수석이 참석해 손을 맞잡고 있다. ⓒ천지일보 2018.8.30
[천지일보=안현수 기자]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 당·정·청회의에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 이낙연 국무총리,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홍영표 원내대표, 청와대 장하성 정책실장, 한병도 정무수석, 정태호 일자리 수석이 참석해 손을 맞잡고 있다. ⓒ천지일보 2018.8.30

명절기간 중기·소상공인 자금지원 확대… 6조원 이상
여야정 협의 분기별 정례화 추진… “야당과 논의”
정기국회서 판문점선언 비준 재추진… “野 협력”

[천지일보=이지예 기자]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추석이 다가오는 만큼 물가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방안 마련에 주력하기로 했다.

당·정·청은 또 11월부터 여·야·정 상설협의체 회의 정례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30일 국회에서 고위 당·정·청 회의 결과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결론을 내렸다고 전했다.

당·정·청은 명절 기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자금지원을 전년보다 6조원 이상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또한 추석 3주 전부터 14개 성수품 공급 물량을 평상시보다 1.4배 확대하고 온라인 쇼핑 등을 통해 50~70% 할인판매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 폭염 피해 농가 등 취약계층을 위해 맞춤형 대책을 마련하고, 기상여건과 물가 등을 계속 점검하면서 추가 보완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홍 수석대변인은 “최근 수출 등의 성장세가 이어지는데도 국민이 체감하는 민생경제 개선은 미흡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며 “소득주도성장, 혁신성장, 공정경제를 흔들림 없이 추진하고, 예산안과 관련해 일자리 창출, 서민 생활 개선, 저출산 해결을 위해 재정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고 전했다.

또 앞서 이해찬 대표가 연구개발(R&D) 예산이 국가 총예산과 비교해 증가율이 낮다고 제안한 데 따라 “당정이 협의해 추가 증액을 적극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11월로 예정된 여·야·정 상설협의체를 분기별 정례화 추진 계획을 밝히면서 “여·야·정 상설협의체가 진정한 협치의 틀로 지속 가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야당과 논의하겠다“고 설명했다.

또 이날 당·정·청은 4.27판문점선언 국회 비준동의를 이번 정기국회에서 재추진하는 것에 동의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국민적인 염원과 시대정신을 구현하기 위해 판문점선언의 비준 동의가 필수적이라는 인식을 함께하고 정기국회에서 비준 동의를 재추진하기로 했다”며 “야당의 초당적인 협력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당정청은 매주 비공개 고위 협의회 개최와 함께 고위 당정협의회를 매월 1회 개최하기로 하고, 상임위원회별 당정협의회도 한 달에 한번 정례화하는 것을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선정 2018-08-30 12:52:36
안그래도 퍽퍽한 살림에 폭우가 재를 뿌렸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