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주총 시작부터 ‘충돌’… 곳곳서 정회요구
금호타이어 주총 시작부터 ‘충돌’… 곳곳서 정회요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6일 오전 서울 중구 중림동에 위치한 브라운스톤 서울 3층 LW컨벤션에서 ‘금호타이어 임시주주총회’가 열린 가운데 한 주주가 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에게 정회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6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6일 오전 서울 중구 중림동에 위치한 브라운스톤 서울 3층 LW컨벤션에서 ‘금호타이어 임시주주총회’가 열린 가운데 한 주주가 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에게 정회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날 주주총회는 시작하자마자 주주들이 주주총회 장소가 직원들로 가득하다며 정회하고서 주주들만 남기고 다시 열자고 빗발치게 요구했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6일 오전 서울 중구 중림동에 위치한 브라운스톤 서울 3층 LW컨벤션에서 ‘금호타이어 임시주주총회’가 열린 가운데 한 주주가 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에게 정회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6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6일 오전 서울 중구 중림동에 위치한 브라운스톤 서울 3층 LW컨벤션에서 ‘금호타이어 임시주주총회’가 열린 가운데 한 주주가 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에게 정회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