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LTE 데이터 선택’ 요금제 출시… 무약정 데이터 3.3배 늘려
KT, ‘LTE 데이터 선택’ 요금제 출시… 무약정 데이터 3.3배 늘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가 고객 부담을 줄이기 위한 새로운 요금제 및 서비스를 출시하고 선택약정할인 유예 제도를 개편하는 등 다양한 영역에서 고객 혜택을 강화한다고 14일 밝혔다. (제공: KT)
KT가 고객 부담을 줄이기 위한 새로운 요금제 및 서비스를 출시하고 선택약정할인 유예 제도를 개편하는 등 다양한 영역에서 고객 혜택을 강화한다고 14일 밝혔다. (제공: KT) 

25%요금할인 위약금 없애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KT가 고객 부담을 줄이기 위한 새로운 요금제 및 서비스를 출시하고 선택약정할인 유예 제도를 개편하는 등 다양한 영역에서 고객 혜택을 강화한다고 14일 밝혔다.

KT는 약정 없이 기존 데이터 선택 요금제 보다 최대 3.3배 데이터 제공량을 늘린 ‘롱텀에볼루션(LTE) 데이터 선택(무약정)’ 요금제를 출시한다.

LTE 데이터 선택(무약정) 32.8 요금제는 기존 데이터 선택 요금제 대비 월 데이터 제공량이 3.3배 상향된 1GB를 제공하고 무약정 38.3 요금제에서는 2.5배 상향된 2.5GB를 제공한다. 또 43.8 이상 요금제에도 데이터를 2배 확대 제공해 고객은 매월 최소 5500원 요금할인과 같은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 KT는 기존 20% 선택약정 고객이 25%로 재약정 할 경우 잔여 약정기간 상관없이 할인반환금 전액을 유예하도록 제도를 개편한다. 단말기 구매 없이 사용하던 핸드폰으로도 재약정 시 할인반환금이 유예돼 20% 요금할인을 사용 중인 300만 고객들이 부담 없이 25%로 요금할인으로 변경할 수 있다.

KT는 고객 간 데이터를 쉽게 주고 받고 관리 할 수 있는 데이터 전용 애플리케이션(앱) 서비스인 ‘Y데이터박스’를 출시했다. Y데이터박스는 KT LTE 스마트폰 요금제를 이용하는 누구나 무료로 다운로드 및 가입할 수 있다. Y데이터박스 출시 기념으로 데이터 500MB를 100%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오는 9월 4일까지 앱을 다운로드 하고 가입한 고객 전원에게 가입 즉시 LTE 데이터 500MB를 제공한다.

아울러 KT는 합리적으로 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로밍 음성통화 요금을 기존 분 단위에서 초 단위로 부과하는 방식으로 올해 하반기에 개편할 예정이다. 또 국내 유일하게 제공하는 실시간 요금 알림 역시 초 단위로 지속 제공 받을 수 있게 된다.

박현진 KT 유무선사업본부 본부장은 “저가 요금제에 최대 3.3배 데이터를 제공하는 무약정 요금제와 Y데이터박스, 선택약정 할인제도 개편 등이 KT 고객들에게 즐거운 혜택으로 다가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폭 넓은 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