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이병철 회장 생로병사 질문-8] “성경은 어떻게 만들어졌나… 하느님 말씀이라는 걸 증명해보라”
[삼성 이병철 회장 생로병사 질문-8] “성경은 어떻게 만들어졌나… 하느님 말씀이라는 걸 증명해보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창업주 故 이병철 회장의 24가지 생로병사 질문에 답하다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인간은 죽음 앞에 나약하다. 지난 1월 9일로 병석에서만 벌써 4번째 생일을 맞은 삼성 이건희 회장도, 그의 아버지 삼성 창업주 고(故) 이병철 회장도 마찬가지다. 이병철 회장은 1987년 타계 한 달 전 ‘생로병사(生老病死)’와 하나님(신)의 존재에 관한 24가지 질문을 천주교 故 박희봉 신부에게 던졌다. 그러나 답변은 듣지 못했다. 서울 삼성병원에 의식을 잃고 누워 있는 이건희 회장도 어쩌면 아버지와 같은 궁금증을 갖고 있는지 모른다. 이건희 회장의 사망설이 반복되면서 빈부귀천을 떠나 모든 인간이 가장 궁금해 했을 법한 고 이병철 회장의 종교질문 24가지도 다시 주목받고 있다. 2016년부터 한기총-신천지 교리비교 영상을 공개해 ‘가장 성경적 답변’이라는 평가를 받은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답변과 과학적 근거로 답을 했다는 천주교 광주대교구 평신도사도직협의회 전 회장 김왕기 전남대 명예교수의 답변을 통해 재조명한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8. 성경은 어떻게 만들어졌는가? 그것이 하느님의 말씀이라는 것을 어떻게 증명할 수 있나?

이만희 총회장

 

사람의 손 빌려 대필로 기록

예언이 그대로 성취된 게 증거

하나님께서 성경을 만드신 때는 약 4천 년 전 모세 때로부터 시작된 것이며, 그 이전 세계는 하나님이 모세에게 알려 주신 것이다. 66권의 성경은 하나님께서 사람의 손을 빌려 대필로 기록하게 하셨으니, 성경의 저자는 하나님이시다. 이 기록을 사람에게 알려 주신 이유는, 참 하나님과 마귀와 범죄한 사람과 현실을 깨달아 하나님에게로 귀정(歸正)한 자가 되어 악에서 생명으로 옮겨 구원받게 하기 위함이다. 성경에 기록된 내용은 크게 보면 역사, 교훈, 예언, 성취로 되어 있다. 성경책이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증거는 다음

과 같다. 성경책은 선지자들이 계시를 받아 기록한 것이며, 하나님께서 하신 일을 기록한 역사책이다. 역사책 속에 기록한 하나님의 예언이 그대로 성취되었다는 것은 곧 성경책이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증거이다.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예언하신 약속은 약속대로 400년 만에 모세에게 오시어 이루셨고, 예수님이 나타나시기 전 구약 선지자들에게 예수님에 대해 예언하신 것은 수백 년이 지나 약속하신 예언대로 하나님께서 예수님에게 오시어 다 이루셨다(요 19:30). 예언대로 이루어진 것은 하나님과 선지자들이 있었다는 증거이다. 이루어진 것은 약속한 예언이요, 이 예언은 선지자들이 받은 계시를 기록한 것이요, 이 계시는 하나님께서 선지자들에게 주신 것이다. 예언하신 분도 예언을 이루신 분도 하나님이셨다.

이와 같이 하나님으로부터 듣고 본 것을 기록한 사람은 선지자들이었다. 역사와 실상이 이를 증명한다.

 

김왕기 명예교수

 

인간이 작성, 원저자는 하느님

성경은 믿음으로 받아야 해

성경은 기원전 10세기부터 기원 후 1세기까지 천여 년 동안 이스라엘의 많은 사람들에 의해서 편집되고 작성됐다. 긴 세월, 많은 사람들에 의해 작성된 말씀이 어쩌면 그렇게도 합치될 수 있을까. 신·구약 성경은 전체적으로 일관된 기조가 있다. 결국 성경은 비록 인간의 손으로 쓰인 것이지만 성경의 원저자는 저 위에 계신 하느님이시다. 따라서 성경은 하느님이 인간의 지성과 의지를 움직이시어 당신께 대한 신앙을 바탕으로 쓰게 하신 거룩한 경전이다. 그렇기 때문에 성경은 인간 저자들이 썼다 할지라도 성경의 원저자는 하느님이신 것이다. 성경 저자들은 하느님의 뜻에 따라 여러 가지 문학적 형식을 이용하여 인간 구원의 역사, 즉 하느님과 인간과의 관계를 기록한 것이다.

그런데 구약성경은 신약성경을 준비하며, 신약성경은 구약성경을 완성한다. 이와 같이 구약성경과 신약성경은 서로를 밝혀주는 하느님의 참된 말씀이다.

또한 성경은 계약(Covenant)의 말씀이라고도 하는데, 구약(옛 계약을 의미)은 하느님과 이스라엘 백성 간(중재자 모세)에 맺은 계약의 사상을 중심으로 엮어진 것이며, 신약(새 계약)은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하느님께서 구약을 새롭게 하시고 완성하시어 그분 안에서 전 인류와 맺으신 새로운 계약인 것이다. 그러므로 성경은 증명의 대상이 아니고 믿음으로 받아들이는 경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차수연 2018-03-07 21:18:51
성경 알고 싶어 교회 갔는데 세상이야기만하네요
교회는 하나님 이아기해야하는 거 아닌가요?

예빈이 2018-02-26 14:12:25
믿으면 천국간다는식의 그냥 형식상 믿음보다 제대로 하나님을 알고 신앙하고싶어요

유빈이 2018-02-26 14:10:37
성경을 알고싶은데... 우리 목사님은 한 성구 읽고.. 세상 이야기 하기 바빠요

김탁구 2018-02-26 14:09:35
성경을 제대로 아는 사람들이 많은데 세계적으로 베스트셀러라는것이 늘 궁금했습니다.

이진희 2018-02-26 14:05:19
내백성이 지식이 없으니 망한다 하셨습니다...
하나님을 알으라고 성경을 우리에게 주신건데... 성경책을 덮고 제 맘대로 설교하는 목사님들...
회개하세요..
그러니.. 성도들도 똑똑하게 자기 신앙을 자기가 지켜야 하는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