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 2020 열기 이을 독일 분데스리가, 티빙서 중계된다
유로 2020 열기 이을 독일 분데스리가, 티빙서 중계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데스리가 로고. (제공: 티빙) ⓒ천지일보 2021.7.9
분데스리가 로고. (제공: 티빙) ⓒ천지일보 2021.7.9

150경기 중계 중 65경기

티빙에서만 ‘독점’ 중계

[천지일보=손지아 기자] 티빙(TVING)이 유로 2020의 열기를 이어갈 독일 분데스리가 OTT 독점 중계를 확정했다고 9일 밝혔다.

티빙은 2021-22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경기의 국내 독점 중계권을 확보하고 오는 8월부터 티빙과 채널 tvN, XtvN을 통해 생중계한다. 생중계되는 경기는 총 150경기이며 이 중 65경기는 티빙에서만 단독 중계된다.

지난달 12일부터 유로 2020 독점 중계 서비스를 제공한 티빙은 이번 분데스리가 독점 중계를 통해 서비스 다양성과 콘텐츠 라이브러리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국 출신 선수들의 활약도 관전 포인트다. 지난 2020-21시즌 분데스리가에 출전한 한국 출신 선수는 총 9명으로 유럽 타 리그에 비해 많은 숫자다. 실제로 지난 10년간 분데스리가에서 아시아 선수가 넣은 골 수는 285개로 같은 기간 분데스리가를 제외한 유럽 탑4리그에서의 아시아 선수 득점 총합인 277개보다 많은 수치를 기록한 바 있다. 현재 아시아 선수들의 요람으로 불리는 분데스리가에서 뛰고 있는 한국 선수로는 황희찬(RB라이프치히), 정우영(SC프라이부르크), 최근 홀슈타인 킬에서 마인츠로 이적이 유력한 이재성 등이 있다.

황혜정 티빙 콘텐츠사업국 국장은 “유로 2020에 보여주신 뜨거운 열기에 보답하고자 유럽 빅리그 중 하나인 분데스리가 생중계를 확정했다. 앞으로도 스포츠 생중계와 같이 다양한 장르의 독점 수급 라이브러리를 확대해 나가며 티빙의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분데스리가는 오는 8월 14일(한국시간) 새벽 바이에른 뮌헨과 보루시아 묀헨글라트바흐의 경기를 시작으로 티빙과 CJ ENM 채널에서 중계될 예정이다.

한편 티빙은 오리지널 콘텐츠 확보와 기술 고도화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사업 강화를 위해 JTBC, 네이버 등과도 협력에 나선 티빙은 올해 30여개의 오리지널 콘텐츠와 다양한 독점 서비스로 포트폴리오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