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2분기 영업익 84% 감소
현대백화점, 2분기 영업익 84% 감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현대백화점은 2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지난해 동기 대비 84% 감소한 81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올해 2분기 매출은 5166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3.1% 감소했고 순이익은 작년 동기보다 69.3% 감소한 147억원으로 집계됐다.

백화점 사업 영업이익은 지난해 동기 대비 62.5% 감소한 262억원을, 매출은 10.3% 줄어든 4245억원을 기록했다.

면세점 사업은 올해 2월 동대문점 신규 개점 효과로 매출이 37.3% 증가했다. 영업손실은 181억원으로 지난해 2분기보다 적자 규모가 14억원 줄었다.

현대백화점은 백화점 부문 매출이 6월을 기점으로 회복세를 보이고 있고 아웃렛 신규 매장과 식품 전문몰 개장 효과 등으로 3분기에는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