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서머 레디백 열풍’ 타고 2분기 영업익 54%↑
스타벅스 ‘서머 레디백 열풍’ 타고 2분기 영업익 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벅스 서머 레디백 2종. (제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스타벅스 서머 레디백 2종. (제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불구하고 올해 2분기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이마트에 따르면 스타벅스 2분기 영업이익은 617억원으로 전년 대비 54.25% 증가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4826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4580억원) 보다 5.37% 늘었다. 당기순이익도 303억원에서 462억원으로 52.47% 증가했다.

업계에서는 올 여름 ‘레디백’ 열풍에다 점포 수가 지난해 말 1378개에서 이달 현재 1438개로 증가한 것이 실적 개선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