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트르담 성당 화재에서 살아남은 가시면류관
노트르담 성당 화재에서 살아남은 가시면류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리=AP/뉴시스】 프랑스 노트르담 대성당의 화재로 지붕 및 첨탑 소실 등 피해가 발생했지만 가장 중요한 성유물로 꼽히는 '가시면류관'을 안전하게 다른 곳으로 옮겨졌다. 사진은 2014년 3월 21일 촬영된 것으로, 이 가시면류관은 예수 그리스도가 썼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19.04.17

【파리=AP/뉴시스】 프랑스 노트르담 대성당의 화재로 지붕 및 첨탑 소실 등 피해가 발생했지만 가장 중요한 성유물로 꼽히는 '가시면류관'을 안전하게 다른 곳으로 옮겨졌다. 사진은 2014년 3월 21일 촬영된 것으로, 이 가시면류관은 예수 그리스도가 썼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