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장관 “북미 고위급회담 일정 조정하고 있다”
강경화 장관 “북미 고위급회담 일정 조정하고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외교부, 통일부 소관 내년도 예산안을 논의하는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1.8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외교부, 통일부 소관 내년도 예산안을 논의하는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1.8

[천지일보=손성환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미국과 북한이 고위급회담 일정을 조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9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미국은 회담이 연기된 것이고 시간이 조정돼 열릴 것이라고 확정적으로 말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강 장관은 “미국은 회담 준비를 충분히 하고 있다는 입장”이라며 “미국이 북미고위급회담 연기에 대해 큰 의미를 두고 있는 것 같지 않다”고 말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답방과 관련해 “가능성을 측정하기보단 미국 사회는 물론이고 주변국 동향을 감안하면서 남북 사이의 약속인 연내 방한을 이뤄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