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정상, 20일 백두산 함께 방문한다
남북 정상, 20일 백두산 함께 방문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문재인 대한민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백화원 영빈관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평양공동선언서에 서명을 한후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 2018.9.19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문재인 대한민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백화원 영빈관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평양공동선언서에 서명을 한후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천지일보 2018.9.19

[평양공동취재단=천지일보 명승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함께 백두산을 방문하기로 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19일 오후 평양 메인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통해 “(두 정상이) 내일 백두산 방문을 함께하기로 했다. 두 분의 백두산 방문은 김 위원장의 제안으로 문 대통령이 이를 받아들여서 이뤄졌다”고 밝혔다.

두 정상은 내일 아침 일찍 백두산으로 출발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일정은 현재 협의 중이다.

김 대변인은 “평양 순안국제공항에서 비행기를 타고 백두산 근처 삼지연공항에 내리지 않을까 싶다”며 “거기에서 차편으로 백두산 정상까지 올라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4월 판문점에서 개최된 김 원장과의 첫 정상회담 당시 “북측을 통해 백두산에 꼭 가보고 싶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난 18일엔 평양 순안국제비행장 도착 직후 “나는 백두산에 가긴 가되, 중국이 아닌 북쪽으로 올라가겠다고 그동안 공언해 왔다”고 말했다.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따르면, 일본 아시아프레스 오사카 사무소의 이시마루 지로 대표는 양강도 취재원을 인용해 문 대통령의 방문을 대비해 양강도 혜산에서 삼지연 구간까지 대규모 도로 정비 작업이 이뤄지고 비상경비 태세에 들어갔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cgdr863 2018-09-19 22:26:28
남북통일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