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도동 유치원 파손 부분 철거 마무리… 11일 잔재 반출 시작
상도동 유치원 파손 부분 철거 마무리… 11일 잔재 반출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0일 오후 인근 공사장 흙막이가 무너지면서 건물 일부가 붕괴된 서울 동작구 상도유치원에 대한 철거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0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0일 오후 인근 공사장 흙막이가 무너지면서 건물 일부가 붕괴된 서울 동작구 상도유치원에 대한 철거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0

[천지일보=임혜지 기자] 인근 공사장 지반 불안으로 기울어진 서울 동작구 서울상도유치원 일부 철거작업이 10일 마무리됐다.

동작구는 전날 오후 2시쯤부터 시작한 이 유치원 건물의 철거작업을 이날 오후 4시 30분께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파손이 심하지 않고 기울지 않은 건물 부분은 향후 정밀진단검사를 통해 철거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동작구는 설명했다. 정밀진단은 두 달 정도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연면적 2261.1㎡의 유치원 건물은 약 1000㎡인 절반가량이 철거됐다.

구는 전날 1차적으로 압쇄기(붐 크러셔)를 이용해 기울어진 건물의 전면부 필로티 구조 철거와 토사를 정리하는 작업을 진행했다. 2차 작업이 진행된 이날은 나머지 건물 본체를 주저앉히고, 지하층 건물 파손 부분을 철거했다.

학부모들의 요청으로 유치원생이 상도초등학교로 등원한 오전 8시 30분부터 9시 30분까지, 오후 1시부터 2시 30분까지는 철거작업이 일시 중단되기도 했다.

동작구는 건물 잔해물을 정리 이후 다음날부터 13일까지 잔재 반출 작업을 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6일 밤 11시 22분께 상도동 다세대주택 공사장 옹벽이 무너지면서 유치원 건물이 10도가량 기울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명 피해는 없었고 인근 주택가 주민 50여명이 상도4동주민센터로 긴급히 대피했다가 복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