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IFA2018서 세계 첫 ‘8K 올레드TV’ 공개
LG전자, IFA2018서 세계 첫 ‘8K 올레드TV’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오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8’에서 8K 해상도(7680×4320) 88인치 올레드(OLED) TV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사진은 LG전자 모델들이 8K 올레드 TV를 살펴보는 모습. (제공: LG전자) ⓒ천지일보 2018.8.29
LG전자가 오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8’에서 8K 해상도(7680×4320) 88인치 올레드(OLED) TV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사진은 LG전자 모델들이 8K 올레드 TV를 살펴보는 모습. (제공: LG전자) ⓒ천지일보 2018.8.29

8K TV, 2022년 530만대 전망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LG전자가 오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8’에서 8K 해상도(7680×4320) 88인치 올레드(OLED) TV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LG전자는 2013년 처음 올레드 TV 양산을 시작했으며 이후 세계 성능평가 기관들이 실시한 테스트에서 1위를 휩쓸며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8K TV는 고화질(풀HD)TV에 비해 16배, 4K 초고화질(UHD) TV에 비해 4배 선명한 해상도를 갖췄다. LG전자는 3300만개 자발광 화소가 만들어내는 8K 화질로 초고화질 TV 시장과 대형 TV 시장 모두에서 올레드 TV의 프리미엄 리더십을 이어갈 계획이다.

세계 8K TV 시장은 올해 6만대 수준에 머물고 있지만 빠르게 성장해 2022년에는 530만대를 넘어설 전망이다.

LG전자는 8K 올레드 TV로 ‘프리미엄 TV=LG 올레드 TV’라는 이미지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올레드 TV 시장규모는 올해 250만대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2022년에는 935만대에 달해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확고히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봉석 LG전자 HE사업본부장(사장)은 “자발광 기반의 올레드 TV로 8K TV 시장에서도 프리미엄 리더십을 이어가 TV 기술의 새 지평을 열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