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언론 “라오스 댐 붕괴 사고로 최소 70명 사망”
베트남 언론 “라오스 댐 붕괴 사고로 최소 70명 사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현지시간) 라오스 남동부 아타프 주에 있는 세피안·세남노이댐의 붕괴로 물에 잠긴 한 마을에서 지붕으로 대피한 주민들이 구조를 기다리고 있다. (출처: 뉴시스)
24일(현지시간) 라오스 남동부 아타프 주에 있는 세피안·세남노이댐의 붕괴로 물에 잠긴 한 마을에서 지붕으로 대피한 주민들이 구조를 기다리고 있다. (출처: 뉴시스)

 

실종자 200명, 이재민 6600명 이상

[천지일보=차은경 기자] SK건설이 라오스에서 시공 중인 대형 수력발전댐 보조댐 사고 피해와 관련해 최소 70명이 숨졌다는 보도가 나왔다.

연합뉴스와 온라인 매체 VN익스프레스 등은 25일 베트남 재난대응수색구조위원회를 인용해 라오스 댐 붕괴 사망자 숫자가 최소 50명, 실종자는 200명 이상이라고 25일 보도했다.

이 매체는 또 6600명 이상의 이재민이 발생했다고 말했다.

베트남통신(VNA)도 시신 18구가 발견됐고, 약 200명이 실종된 상태라고 전했다.

VNA는 라오스 댐 붕괴로 아랫마을 10곳이 피해를 입었으며, 이 가운데 5곳은 완전히 잠겼다고 보도했다.

이에 베트남 정부는 라오스에 구조·구호 지원 의사를 밝히고, 필요할 경우 곧바로 지원할 수 있도록 군부대에 준비를 지시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