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장성급 회담, 언제라도 가능… 고위급회담 결정에 따라 추진”
국방부 “장성급 회담, 언제라도 가능… 고위급회담 결정에 따라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 (출처: 연합뉴스)
국방부.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국방부가 28일 언제라도 남북 장성급 군사회담에 참석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이날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남북정상회담에서 합의한 군사회담 준비 여부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최 대변인은 “군사회담은 남북고위급회담에서 결정되면 그에 따라 추진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국방부는 장성급 군사회담에서 우리 측 대표로 국방부 대북정책관인 김도균 육군 소장을 내세울 계획이며, 현재 장성급회담에서 논의할 의제를 점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남북 군 통신선 복원과 군사회담 정례화, 군사적 긴장 완화 등을 의제로 검토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