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수화가 석창우 ‘한반도 평화’ 그리다
의수화가 석창우 ‘한반도 평화’ 그리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16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성당 갤러리 1898에서 양팔 없는 ‘의수 화가’ 석창우 화백과 가톨릭성화 전문 심순화 화백의 2인전이 개막했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 민족화해위원회가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며 이번 특별 회화전을 마련했다. 전시회에 앞서 석 화백이 ‘남북 화해와 평화’의 의미를 담은 그림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5.16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16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성당 갤러리 1898에서 양팔 없는 ‘의수 화가’ 석창우 화백과 가톨릭성화 전문 심순화 화백의 2인전이 개막했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 민족화해위원회가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며 이번 특별 회화전을 마련했다. 전시회에 앞서 석 화백이 ‘남북 화해와 평화’의 의미를 담은 그림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