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기샌드위치’ 시즌이 돌아왔다… GS25·세븐일레븐 판매시작
‘딸기샌드위치’ 시즌이 돌아왔다… GS25·세븐일레븐 판매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25 유어스딸기샌드위치(왼쪽)와 세븐일레븐 듬뿍듬뿍 딸기 샌드. (제공: 각사)
GS25 유어스딸기샌드위치(왼쪽)와 세븐일레븐 듬뿍듬뿍 딸기 샌드. (제공: 각사)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편의점 업체들이 딸기철 인기 제품인 딸기샌드위치 판매에 나선다.

딸기샌드위치 원조인 GS25는 5일부터 ‘유어스딸기샌드위치(2200원)’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 GS25가 과일샌드위치라는 새로운 카테고리를 개척하며 선보인 후 고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으며 이슈화되자 이듬해부터 모든 편의점에서 판매하기 시작한 스테디셀러 상품이다.

GS25 딸기샌드위치는 2015년 100만개, 2016년 160만개, 2017년 220만개가 판매되며 고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이어가고 있다. 딸기가 수확되기 시작하는 1월부터 4월 초까지 판매되는 것을 감안하면 3개월 동안 폭발적인 판매를 기록하는 것.

GS25는 논산, 진주, 하동, 익산 등 유명 딸기 산지의 농장들과 사전 협의를 통해 맛과 향이 뛰어난 설향 품종의 품질 좋은 딸기만을 사용한다. 특히 딸기샌드위치에 사용되는 딸기는 당일 수확한 것만 사용해 가장 신선한 상태로 제조함에 따라 부드럽고 달콤한 생크림과 갓 수확한 딸기의 풍미를 고객에게 그대로 전달하고 있다. 

세븐일레븐도 ‘듬뿍듬뿍 딸기 샌드(2000원)’를 오는 10일부터 선보인다. 특히 이번에 출시한 듬뿍듬뿍 딸기 샌드는 지난해 출시한 딸기 샌드위치보다 생딸기의 중량을 50%가량 크게 늘렸다. 또 부드러운 딸기 샌드위치가 뭉그러지거나 눌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필름 포장 대신 케이스 용기에 담았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지난해 겨울과 봄철 한정 선보인 딸기 샌드위치는 전체 샌드위치 카테고리의 매출까지 견인하며 전년 대비 31.4%의 매출 신장률을 보이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세븐일레븐은 듬뿍듬뿍 딸기 샌드의 출시를 기념해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오는 23일까지 탄산음료(오란씨250㎖)를 무료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