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영상] 정홍원 총리, 원전비리 재발방지 대책 발표
[풀영상] 정홍원 총리, 원전비리 재발방지 대책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황금중 기자] 정부가 오늘(7일) 원전 부품 비리 재발방지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정홍원 국무총리는 국가정책조정회의 직후 브리핑을 통해 원자력 발전소 비리와 관련해 국민께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국민의 안전을 무시한 범죄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하고 단호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원전 비리는 뿌리 깊은 구조적 문제로 판단한다며 ‘원전 비리와의 전쟁’이라는 의지로 구조적 비리를 혁파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정부는 검찰 수사를 통해 관련자 엄정 처벌은 물론, 발주기관과 검증기관도 책무 소홀에 따른 책임을 물을 계획입니다.

아울러 28개 모든 원전을 대상으로 지난 10년간의 시험성적서 12만여 건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한국수력원자력과 검증기관 퇴직자들이 부품업체나 협력사에 재취업하는 것을 금지하도록 했습니다.

또 진상 규명과 원전에 대한 안전검사가 완료되면 그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입니다.

(영상취재/편집: 황금중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