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연예병사 과도한 휴가 제한… “제2의 비 막는다”
국방부, 연예병사 과도한 휴가 제한… “제2의 비 막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국방부가 연예병사의 과도한 휴가를 제한하고 혼자 공무외출을 나가지 못하도록 하는 내용의 ‘홍보지원대 특별관리지침’을 마련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24일 “홍보지원병에 대한 특혜 논란을 차단하기 위해 대외행사 후 포상 조치 등을 제한하기로 했다”면서 “공연 준비 등을 이유로 외출할 때는 간부가 동행하고 당일 밤 10시 복귀를 원칙으로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연예병사가 군 주관행사를 지원할 때는 가능한 부대 내 시설 또는 복지시설에서 숙박하도록 했고 외부인을 사적으로 접촉하는 행위도 통제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