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오피니언 > 투고·기고
[서정문학 詩향] 가을산사에서- 이루다
뉴스천지  |  newscj@newscj.com
2011.07.24 11:04:17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루다
왜 이제야 왔느냐고
찡그리며 말하면서도 얼굴 붉히시는 당신
거기 있어 주어서 고마워요

하늘 빛 담아 곱게 물든 산자락도
계곡의 쉼 없는 노래
아낌없이 들려주시니
한참을 앉아 있어도 지겹지 않아요

내가 누구인지 묻지 않아도
스스로 알아가게 만드시는 당신
부끄러움 깊이 반성하고 마음을 쓸어 담아요.

물 안도 물 밖에도 당신이 있어 주심에
오늘도 착하게 살아야지 생각해요
마음줄 잡아당겨 당신손길 머문 그 곳에
   
휘휘 내저어 행궈 놓고
가슴 속 염증도 죄다 짜 피고름 버렸어요.

얼마나 갈까요
장담은 못 하지만 버리고 싶을 때 마다
찾아올게요
무거운 머리 내려놓고 싶을 때
당신이 안아 주셔요.
가슴속에서 젖은 숨 쉴 수 있도록
제 자리 늘 비워 주셔요.

-약력-
아동문학가
서정문학 아동분과위원장
서정문학상 본상 수상
한국아동문학인협회회원
한국어강사

-시평-
다방면에 탁월한 재능을 나타내는 이루다 작가의 작품은 천진난만한 동심의 세계를 보여주고 있을 뿐만 아니라 물질적 풍요로움과 비교할 수 없는 따뜻한 영혼의 울림으로 다가온다. 이 지면에 발표한 <가을산사에서>는 가슴 깊이 숨어있는 순수함을 끄집어내는 대중성과 너를 통해 나를 비춰주는 사상성을 동시에 지니고 있다. 가을 산사에서 보고 느낀 맑고 깨끗한 감정을 시심에 담아 욕심내고 성내는 혼탁한 세상을 향해 내려치는 죽비인양 잠든 마음을 일깨워 준다. ‘내가 누구인지 묻지 않아도/스스로 알아가게 만드시는 당신/부끄러움 깊이 반성하고 마음을 쓸어 담아요.’ 같은 시구(詩句)는 연기사상과 인과사상을 상징적으로 함축하여 어느새 눈가를 촉촉이 젖어들게 만든다. 이 작품을 감상하며 스스로의 호흡을 따라 오늘도 착하게 살아야 할 공간 속으로 들어가면 나의 존재는 깨어도 깨어지지 않을 행복에 빠지게 된다.
(최주식 시인)

[관련기사]

뉴스천지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신천지 이만희 대표

“CBS 큰 실수했다. 즉각 대국민 사과하라”
 

현대해상 묻지마 甲질

[단독] 車부품대리점 속수무책 ‘피눈물’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민병헌 양심선언 “공 내가 던졌다”… 무슨 일?

민병헌 양심선언 “공 내가 던졌다”… 무슨 일?

두산 베어스 외야수 민병헌이 양심선언으로 화제다.민병헌은 28일 구단을 통해 전날 벤치클리어링 사건과 관련해 “사실 어제 벤치클리어링 이후 심판들이 덕아웃에 와서 공을 던진 선수가 누구인지 물었을 때, 손을 들었지만 민석이 형이 먼저 나서서 퇴장 명령을 받고 나갔다. 경기가 끝나고 호텔에 와서 나의 잘못된 행동으로 동료가 피해를 보
프로레슬러 이왕표 은퇴… 40년 현역 생활 마무리

프로레슬러 이왕표 은퇴… 40년 현역 생활 마무리

프로레슬러 이왕표의 은퇴 소식이 전해졌다. 이왕표는 25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WWA ‘이왕표 은퇴기념 포에버 챔피언’에 참석해 은퇴식을 갖고 40년의 선수생활을 마감했다.이왕표는 이날 은퇴 인사와 함께 눈물을 흘려 감동을 자아냈다. 지난 1975년 김일 체육관 1기생으로 프로레슬러로 데뷔한 이왕표는 1985년 NWA 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