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오피니언 > 투고·기고
[서정문학 詩향] 가을산사에서- 이루다
뉴스천지  |  newscj@newscj.com
2011.07.24 11:04:17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루다
왜 이제야 왔느냐고
찡그리며 말하면서도 얼굴 붉히시는 당신
거기 있어 주어서 고마워요

하늘 빛 담아 곱게 물든 산자락도
계곡의 쉼 없는 노래
아낌없이 들려주시니
한참을 앉아 있어도 지겹지 않아요

내가 누구인지 묻지 않아도
스스로 알아가게 만드시는 당신
부끄러움 깊이 반성하고 마음을 쓸어 담아요.

물 안도 물 밖에도 당신이 있어 주심에
오늘도 착하게 살아야지 생각해요
마음줄 잡아당겨 당신손길 머문 그 곳에
   
휘휘 내저어 행궈 놓고
가슴 속 염증도 죄다 짜 피고름 버렸어요.

얼마나 갈까요
장담은 못 하지만 버리고 싶을 때 마다
찾아올게요
무거운 머리 내려놓고 싶을 때
당신이 안아 주셔요.
가슴속에서 젖은 숨 쉴 수 있도록
제 자리 늘 비워 주셔요.

-약력-
아동문학가
서정문학 아동분과위원장
서정문학상 본상 수상
한국아동문학인협회회원
한국어강사

-시평-
다방면에 탁월한 재능을 나타내는 이루다 작가의 작품은 천진난만한 동심의 세계를 보여주고 있을 뿐만 아니라 물질적 풍요로움과 비교할 수 없는 따뜻한 영혼의 울림으로 다가온다. 이 지면에 발표한 <가을산사에서>는 가슴 깊이 숨어있는 순수함을 끄집어내는 대중성과 너를 통해 나를 비춰주는 사상성을 동시에 지니고 있다. 가을 산사에서 보고 느낀 맑고 깨끗한 감정을 시심에 담아 욕심내고 성내는 혼탁한 세상을 향해 내려치는 죽비인양 잠든 마음을 일깨워 준다. ‘내가 누구인지 묻지 않아도/스스로 알아가게 만드시는 당신/부끄러움 깊이 반성하고 마음을 쓸어 담아요.’ 같은 시구(詩句)는 연기사상과 인과사상을 상징적으로 함축하여 어느새 눈가를 촉촉이 젖어들게 만든다. 이 작품을 감상하며 스스로의 호흡을 따라 오늘도 착하게 살아야 할 공간 속으로 들어가면 나의 존재는 깨어도 깨어지지 않을 행복에 빠지게 된다.
(최주식 시인)

[관련기사]

뉴스천지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추신수 시즌 16호 홈런 “홈런 될 줄 몰랐다”

추신수 시즌 16호 홈런 “홈런 될 줄 몰랐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6호 홈런을 쏘아 올린 소감을 밝혔다.추신수는 2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 4회 동점 솔로홈런 포함 4타수 1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이번 홈런은 지난 15일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강정호, 멀티 히트로 팀 승리 이끌어… 타율 0.291

강정호, 멀티 히트로 팀 승리 이끌어… 타율 0.291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가 멀티 히트로 2타점을 올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강정호가 29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즈와의 홈경기에서 4번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2타점(시즌 48타점)으로 활약했다.이로써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2할8푼9리에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