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김정환, 男사브르 동메달… 韓펜싱 첫 3연속 메달 쾌거(종합)
[도쿄올림픽] 김정환, 男사브르 동메달… 韓펜싱 첫 3연속 메달 쾌거(종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바=연합뉴스) 펜싱 사브르 국가대표 김정환이 24일 일본 마쿠하리 메세홀에서 열린 산드로 바자제(조지아)와의 도쿄올림픽 동메달 결정전에서 승리한 뒤 옅은 미소를 짓고 있다. 2021.7.24
(지바=연합뉴스) 펜싱 사브르 국가대표 김정환이 24일 일본 마쿠하리 메세홀에서 열린 산드로 바자제(조지아)와의 도쿄올림픽 동메달 결정전에서 승리한 뒤 옅은 미소를 짓고 있다. 2021.7.24

[천지일보=원민음 기자]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의 맏형인 김정환(38,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동메달을 따냈다. 이로써 3개 대회 연속 메달 획득하는 기록을 달성했다.

김정환은 24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2020 도쿄올림픽 대회 남자 사브르 개인전 동메달 결정전에서 산드로 바자제(조지아)를 15-11로 제압하며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앞서 2012년 런던 대회 단체전 금메달을 비롯해 2016년 리우 대회 동메달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김정환은 3회 연속 올림픽 메달을 수확한 첫 펜싱 선수가 됐다.

초반 김정환은 연거푸 5실점하며 끌려갔다. 그러나 반격을 꾀하며 6-6으로 평정심을 되찾았다.

[지바(일본)=뉴시스] 대한민국 김정환이 24일 오후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개인전 동메달 결정전, 산드로 바자제(조지아)와 경기를 펼치며 득점하자 환호하고 있다. 2021.07.24.
[지바(일본)=뉴시스] 대한민국 김정환이 24일 오후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개인전 동메달 결정전, 산드로 바자제(조지아)와 경기를 펼치며 득점하자 환호하고 있다. 2021.07.24.

이후 7-10으로 다시 벌어졌다가 다시 추격하면서 11-10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그 뒤 리드를 뺏기지 않고 계속 적극적인 승부를 펼친 김정환은 잇따라 득점에 성공하며 15-13으로 동메달을 차지했다.

김정환은 앞선 준결승전에서 루이지 세멜레(이탈리아)에게 12-15로 역전패하면서 아쉬움을 삼켰으나, 동메달을 따면서 기쁨을 맛봤다.

김정환은 이날 내내 큰 소리로 소리치며 기운을 돋았고, 결국 메달까지 차지하며 결실을 맺었다.

한편 세계랭킹 1위로서 금메달을 기대했던 오상욱(25, 성남시청)은 8강전에서 김정환의 동메달 상대 산드로 바자제에게 13-15로 져 탈락했다.

김정환의 메달행진은 앞으로 더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오는 28일 남자 사브르 단체전이 있기 때문이다. 오상욱을 비롯해 구본길(국민체육진흥공단) 등과 함께 다시 한번 시상식에 오르기 위해 도전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