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반박… 학폭 논란
현아 반박… 학폭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아(출처: 현아 인스타그램)
현아(출처: 현아 인스타그램)

현아 반박… 학폭 논란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현아가 학폭 의혹에 반박했다.

현아의 소속사 피네이션 측은 23일 “현아를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현재 온라인상에 제기되는 이슈들은 사실이 아님을 밝린다”고 말했다.

이어 “데뷔를 준비하던 유년 시절부터 데뷔 이후 지금까지도 마치 사실인 것처럼 회자되는 몇몇 허위적인 이야기들이 있었지만, 팬 분들의 과분한 사랑을 받는 가수로서 본인이 짊어지고 가야 할 과정이라고 생각 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당사는 정확한 사실관계에 입각하지 않은 루머 및 의혹 제기로 인해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가 실추되고 나아가 마음의 상처가 나는 것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입장을 명확하게 밝힌다”고 덧붙였다.

소속사 측은 “현아는 누군가에게 폭력을 행사하거나 해를 가한 적이 없으며, 금번 제기된 주장은 사실이 아님을 거듭 말씀드린다”며 “당사는 사실과 다른 루머 유포 및 무분별한 의혹 제기에 대해 앞으로 원칙에 입각한 단호한 입장으로 대응 하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현아가 과거 자신의 뺨을 때리는 등 학교 폭력 가해자였다고 주장한 글이 올라와 논란이 됐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