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별망어촌문화관 개관… 옛 시화호 어촌문화 향수 느끼길
안산별망어촌문화관 개관… 옛 시화호 어촌문화 향수 느끼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6.안산별망어촌문화관에서 사라진 시화호 어촌문화의 향수 느끼길 (2) ⓒ천지일보 2020.11.27
안산별망어촌문화관 개관식을 진행하고 있다. (제공:안산시) ⓒ천지일보 2020.11.27

어촌문화 전시 비롯한 복합문화공간으로 꾸며져… 별망마을 숙원사업 결실 맺어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안산시가 26일 도시성장 과정에서 사라진 시화호 일대의 어촌문화를 전시하며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날 안산별망어촌문화관의 개관식을 열었다.

시는 이날 개관식을 열고 윤화섭 안산시장을 비롯한 내·외빈, 시민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테이프커팅, 전시해설 및 시설 라운딩 등을 진행했다.

별망어촌문화관은 시화호 반달섬 단원구 성곡동 827 일대 1만 8254㎡ 부지에 연면적 993㎡. 지상 2층 규모로 건립됐다. 건물 1층에는 판매시설과 사무실, 공용공간이 들어섰으며, 2층에는 전시관과 수장고 등이 조성됐다.

문화관에서는 과거 어촌문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각종 체험시설과 어촌마을의 생활상을 재현하며 시민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윤화섭 시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시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문화관 개관으로 시화호 어촌문화를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우리시 어촌역사와 문화를 이해하는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