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소방, 추석 연휴 ‘화재 안전대책’ 추진
전남소방, 추석 연휴 ‘화재 안전대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소방본부가 화재로부터 안전한 명절을 보내기 위해 추석 연휴 화재 안전대책을 추진한다. 사진은 특정소방대상물 관계인 자율 점검 모습. (제공: 전남도청) ⓒ천지일보 2020.9.16
전남소방본부가 화재로부터 안전한 명절을 보내기 위해 추석 연휴 화재 안전대책을 추진한다. 사진은 특정소방대상물 관계인 자율 점검 모습. (제공: 전남도청) ⓒ천지일보 2020.9.16

[천지일보 전남=김미정 기자] 전남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가 화재로부터 안전한 명절을 보내기 위해 추석 연휴 화재 안전대책을 추진한다.

이번 대책은 오는 10월 5일까지 도내 특정소방대상물 관계인 자율안전관리 유도에 초점을 맞춰 취약한 대상에 대한 소방안전컨설팅을 강화할 방침이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는 방식으로 추진한다. 우선 관계인이 자율 점검한 후 결과를 소방서에 통보하고, 해당 소방서에서는 서면 및 동영상 등 비대면으로 안전컨설팅을 시행하게 된다.

또 명절 기간 미운영 산업시설에 대해 자율안전관리 구축 및 화재 예방 순찰 활동과 함께 추석 전후 화재 특별 경계근무를 시행, 초기대응체계도 강화했다.

아울러 화재 안전 경각심을 알리기 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화재 예방수칙 및 화재 안전 전반에 지켜야 할 사항 등에 대해서도 집중 홍보할 예정이다.

마재윤 전라남도 소방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지 않도록 비대면에 초점을 맞춰 추진하는 만큼 화재 예방에 더욱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안전한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최근 3년간 추석 연휴 기간 중 전남지역 화재는 총 85건이었으며 이로 인해 부상자 2명과 3억 5000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