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대대적 할인행사 실시한다
이마트, 대대적 할인행사 실시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이마트 용산점 축산 매장에서 모델들이 황금 연휴 맞이 할인 행사를 소개하고 있다. (제공: 이마트)
13일 이마트 용산점 축산 매장에서 모델들이 황금 연휴 맞이 할인 행사를 소개하고 있다. (제공: 이마트)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이마트가 오는 17일 임시공휴일 지정으로 생긴 황금연휴에 내수 진작을 위한 대대적 할인 행사를 실시한다.

우선 황금연휴 가족 먹거리를 책임질 한우와 삼겹살·목심에 대한 대대적인 할인 판매에 나선다. 한우 전 품목은(브랜드 한우 제외) 행사카드 이용 시 30% 할인판매한다. 할인가는 1등급 기준 등심은 100g에 7910원, 국거리·불고기는 3850원이다. 삼겸살과 목심은 7대 브랜드(더느림·날씬·해발500·맥돈·엄선·한솔농장·바른농장) 균일가를 진행해 100g 2950원에 판매한다.

한우와 삼겹살·목심은 농림축산식품부 공동 행사 상품으로 신세계포인트 카드 회원 인증 시 1인당 최대 1만원까지 20%의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오는 15일 말복을 맞아 행사카드를 통해 우리종자 우리 토종닭 전품목을 30% 할인 판매하며 장마에도 고당도를 유지하는 씨없는 수박은 정상가 1만 2900원~1만 4900원에 행사카드 이용 시 2천원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코로나와 긴 장마에 집에서 지내는 시간이 길어진 우리 아이를 위한 인기완구 균일가도 실시한다. 대표품목은 미니특공대X특공X웨폰, 뽀로로 스피드 글라이더, 토미카 빙글빙글 버스타운, 달님이 의사놀이 등 이며 모두 1만 9800원에 판매한다.

황금연휴인 오는 15~17일 3일간 특가 행사도 실시한다. 롯데 자일리톨 용기껌 전품목, 오뚜기 평양 물냉면·함흥 비빔냉면 등은 1+1에, 유아음료·이유식 전품목, 오뚜기 크로크뮤수 전품목, 켈로그 크랜베리 그래놀라 등은 2개 구매 시 50% 할인 판매한다.

13~17일 5일간에는 오뚜기 낱개 컵라면 전품목 3개이상 구매 시 30% 할인 판매하며 신라면과 신라면 블랙은 2개 이상 구매 시 1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 최훈학 마케팅 상무는 “이번 연휴는 102일만의 황금 연휴인 데다 말복까지 있어 고객들이 이마트를 많이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며 “이마트에서 대대적인 할인 행사를 실시하는 만큼 고객들이 황금연휴를 맞아 알뜰 쇼핑을 하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