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2분기 영업이익 흑자전환
CJ프레시웨이, 2분기 영업이익 흑자전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프레시웨이 CI (제공: CJ그룹) ⓒ천지일보 2020.5.14
CJ프레시웨이 CI (제공: CJ그룹) ⓒ천지일보 2020.5.14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식자재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가 1분기보다 뚜렷하게 호전된 2분기 성적을 거뒀다. CJ프레시웨이는 2020년 2분기 매출 6245억원, 영업이익 27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지난해 2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18% 영업이익은 86% 감소한 수준이다.

하지만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올해 1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4%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21% 끌어올리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특히 황금연휴가 포함됐던 지난 5월부터 코로나19 확산이 잦아들고 경제활동이 재개되면서 매출 회복세에 접어들었으며 영업이익도 흑자로 돌아선 것으로 분석된다.

사업 부문별로는 식자재 유통 매출이 1분기보다 4% 상승한 4968억원을 기록했으며 단체급식은 8% 증가한 1090억원을 기록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와 소비 위축이라는 어려운 시장 환경에도 주력사업인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부문의 매출 확대를 이뤄내는 한편 효율적인 고정비 관리를 통해 2분기 실적 개선을 이뤄냈다”며 “전방산업인 외식업계가 위축돼 있지만 맞춤형 영업활동을 확대하는 한편 이용객이 늘고 있는 박물관, 휴게소 등 컨세션(식음료 위탁운영) 부문을 강화해 하반기에는 실적 반등을 이뤄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