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서 산사태로 3명 사망… 폭우로 주택가 덮쳐
곡성서 산사태로 3명 사망… 폭우로 주택가 덮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오후 전남 곡성군 오산면 야산에서 토사가 무너져 내려 주택이 매몰돼 현재까지 3명이 사망했다. 경찰과 소방대원, 군청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추가 구조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2020.8.7 (출처: 연합뉴스)
7일 오후 전남 곡성군 오산면 야산에서 토사가 무너져 내려 주택이 매몰돼 현재까지 3명이 사망했다. 경찰과 소방대원, 군청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추가 구조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2020.8.7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7일 전남 곡성에서 집중호우로 산사태가 발생해 3명이 숨졌다.

전남 곡성군과 전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29분께 전남 곡성군 오산면 한 주택 뒷산에서 토사가 무너져 내려 주택 3채를 덮쳤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오후 9시 22분께 A(80, 여)씨 등 총 3명을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으나 모두 사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집 내부에 최소 2명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구조 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